[2019 FW 서울패션위크] 밀착! 런웨이 ⑮ '폴렛 X 유저', 함께라 더 좋은 '시밀러룩'
▲ 밀착! 런웨이 ⑮ '폴렛 X 유저', 함께라 더 좋은 '시밀러룩' (사진=오지은 기자)
▲ 밀착! 런웨이 ⑮ '폴렛 X 유저', 함께라 더 좋은 '시밀러룩' (사진=오지은 기자)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따뜻한 봄 날씨와 함께 '2019 F/W 서울패션위크'가 열렸다. 오는 24일까지 진행하는 이번 패션위크는 트렌드를 선도하는 디자이너들의 컬렉션이 첫 공개되는 자리이기에 수많은 패션인들의 관심이 집중됐다. 

스타일리시하게 물든 DDP 현장을 발 빠르고 정확하게 전한다. 이번 주인공은 키즈 모델의 러블리한 캣워크가 돋보인 ‘폴렛’과 ‘유저’의 컬래버레이션 쇼다.

DESIGN. #미니 특공대 #아동복 #뉴트로

▲ DESIGN. #미니 특공대 #아동복 #뉴트로 (사진=서울디자인재단)
▲ DESIGN. #미니 특공대 #아동복 #뉴트로 (사진=서울디자인재단)

쇼장에 들어서자 로봇 모양의 피겨들이 런웨이 한가운데에 위치해 호기심을 자극했다. 피겨들의 정체는 바로 인기 애니베이션 ‘미니 특공대(Miniforce)’였다. 폴렛 X 유저 컬렉션은 이번 시즌 ‘미니 특공대’와 캐릭터 컬래버레이션을 진행해 ‘슈퍼 히어로’ 콘셉트의 다양한 디자인을 선보였다.

특히 이번 쇼에는 성인 모델과 키즈 모델이 함께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키즈 모델의 개성 넘치면서도 귀여운 캣워크는 이번 쇼의 핵심 포인트 중 하나였다.

이번 컬렉션은 유니크한 스포티 캐주얼룩으로 구성됐다. 특히 쇼 전반에 걸쳐 등장한 화려한 컬러와 그래픽 패턴은 2019년 패션 키워드 중 하나인 ‘뉴트로’ 감성을 표현한 것이 특징이다.

COLOR. #네온 #따뜻 브라운 #가을 감성

▲ COLOR. #네온 #따뜻 브라운 #가을 감성 (사진=서울디자인재단)
▲ COLOR. #네온 #따뜻 브라운 #가을 감성 (사진=서울디자인재단)

이번 폴렛 X 유저 컬렉션은 핑크빛이 감도는 아이보리 컬러의 트위트 룩으로 시작했다. 사랑스러운 트위트룩으로 따뜻한 감성을 불어 넣은 뒤, 오렌지, 레드부터 강렬한 네온까지 다양한 컬러가 런웨이를 다채롭게 물들였다.

특히 차분한 톤을 사용할 때는 실루엣이 심플한 모던룩이 등장했고, 네온이나 비비드 컬러를 사용할 때는 스포티한 감성의 애슬레저룩이 올라 컬러가 가진 특유의 느낌을 살렸다.

POINT. #엄마와 딸 #시밀러룩

▲ POINT. #엄마와 딸 #시밀러룩 (사진=서울디자인재단)
▲ POINT. #엄마와 딸 #시밀러룩 (사진=서울디자인재단)

최근 옷의 콘셉트를 맞춰 입는 스타일링이 큰 화제를 모으면서, 시밀러룩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다. 이에 맞춰 폴렛 X 유저는 스타일리시한 시밀러룩을 제안했다. 쇼의 오프닝에 선 트위트룩부터 가을 느낌 물씬 풍기는 트렌치코트, 유니크한 컬러 블로킹이 매력적인 스포티룩까지 엄마와 딸이 시밀러룩으로 연출하기 좋은 스타일링이 연이어 등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