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심패션] 이 오빠의 배바지가 탐난다, ‘스페인 하숙’ 배정남 따라잡기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까리한데?"

배정남을 보고 있으면 이 말이 생각난다. 독특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패션을 선보이며 패셔니스타로 주목받고 있는 배정남, 최근 그의 패션이 길거리를 점령했다. 배 위까지 한껏 끌어올린 배바지, '하이 웨이스트 팬츠'가 그 주인공이다.

오래전부터 배정남은 스타일리시한 하이 웨이스트 팬츠 스타일링을 선보이며, 배바지 패션의 트렌드세터로 주목받았다. 작은 키임에도 비율과 특유의 분위기로 어떤 옷이든 완벽하게 소화하는 배정남의 패션에서 하이 웨이스트 팬츠의 연출 팁을 찾았다.

20181026 '제 13회 유방암 인식 향상 캠페인’
‘빨간 목 티에 보랏빛 선글라스?’ 배정남 is 뭔들!

▲ ‘빨간 목 티에 보랏빛 선글라스?’ 배정남 is 뭔들! (사진=제니스뉴스 DB)
▲ ‘빨간 목 티에 보랏빛 선글라스?’ 배정남 is 뭔들! (사진=제니스뉴스 DB)

시크한 블랙 패션도 배정남이 입으면 다르다. 이날 배정남은 주름 디테일의 블랙 재킷에 벨벳 소재의 하이 웨이스트 팬츠를 입었다. 특히 팬츠의 허리는 밴딩으로 이뤄져 스포티한 무드를 더했고, 자칫 밋밋해 보일 수 있는 블랙룩에 배정남은 빨간 터틀넥 니트와 보랏빛 틴티드 선글라스를 매치해 복고 느낌을 더했다. 배정남만이 소화할 수 있는 레트로룩이 완성됐다.

20171019 '2018 S/S 헤라서울패션위크' 노앙 패션쇼
‘패션왕 강림’ 패션위크 씹어 먹는 카리스마

▲ ‘패션왕 강림’ 패션위크 씹어 먹는 카리스마 (사진=제니스뉴스 DB)
▲ ‘패션왕 강림’ 패션위크 씹어 먹는 카리스마 (사진=제니스뉴스 DB)

배정남의 패션 센스가 제대로 폭발했다. 미니멀한 올 블랙 패션처럼 보이지만 배정남은 곳곳에 스타일리시한 요소를 숨겼다. 이날 배정남은 두꺼운 허리 라인을 가진 팬츠를 선택했는데, 이로써 다리가 길어 보이면서 탄탄한 몸매를 돋보이게 연출했다. 

특히 가장 주목할 점은 신발에 있다. 시크하면서도 모던한 올 블랙룩을 연출한 배정남은 댄디한 의상 분위기와는 다르게 스포티한 운동화를 선택해 스타일리시한 포인트를 줘 남다른 패션 감각을 드러냈다.

20170925 영화 '남한산성' VIP 시사회
‘항아리 바지도 OK’ 멋을 아는 남자

▲ ‘항아리 바지도 OK’ 멋을 아는 남자 (사진=제니스뉴스 DB)
▲ ‘항아리 바지도 OK’ 멋을 아는 남자 (사진=제니스뉴스 DB)

배정남은 이번에도 남달랐다. 블랙 슈트를 입고 등장한 배정남은 일반적인 디자인이 아닌 주름 디테일이 재킷과 팬츠 전체에 가미된 유니크한 슈트로 독특한 센스를 뽐냈다. 특히 하이 웨이스트 디자인의 팬츠는 주름으로 인해 만들어진 볼륨과 발목 밴딩 디테일로 룩에 스포티한 무드를 불어넣었다.

20170627 영화 '리얼' VIP 시사회
비주얼 무엇? 형님 패션도 찰떡!

▲ 비주얼 무엇? 형님 패션도 찰떡! (사진=제니스뉴스 DB)
▲ 비주얼 무엇? 형님 패션도 찰떡! (사진=제니스뉴스 DB)

배정남이 화려한 블랙 패션으로 레드 카펫 위에 섰다. 자칫 촌스러워 보일 수 있는 자수 셔츠와 크게 부푼 팬츠를 입었지만, 배정남은 그만의 분위기로 완벽하게 소화했다. 자수를 부담스럽지 않게 연출하기 위해 액세서리와 컬러 사용을 최소화했고, 소매를 가볍게 롤업해 댄디한 느낌을 더했다. 또 셔츠를 팬츠 속으로 넣어 입어 허리 라인을 강조함으로써 부해 보이지 않도록 스타일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