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박지훈 “80%의 감정, 100%로 끌어올리려 노력했다”
▲ 박지훈 (사진=강다정 기자)
▲ 박지훈 (사진=강다정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박지훈이 뮤직비디오 촬영에 신경 쓴 점을 언급했다.

26일 서울 종로구 홍지동 상명대학교 상명아트센터 계당홀에서 박지훈의 첫 번째 미니앨범 ‘O’CLOCK’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MC는 박경림이 맡아 진행했다.

이날 박지훈은 뮤직비디오 연출과 관련해 “현실에 존재하지 않는 신비로움을 표현하고 싶었다. 잘 표현이 됐을지 모르겠는데, 재밌고 뜻깊은 촬영이었다. 영화와 뮤직비디오 사이의 느낌이다. 스토리도 보여주고, 아이돌스러움도 표현하려고 했다. 많이 연구해서 준비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박지훈은 “어떻게 하면 장면들을 예쁘게 살릴 수 있을지 고민했다. 80%가 생각이 났으면 100%를 끌어올릴 수 있도록 생각했다. 어떤 감정일지 연구하기가 어려웠다”라고 덧붙였다.

타이틀곡 ‘러브(L.O.V.E)’는 청량한 에너지가 돋보이는 퓨쳐 R&B곡으로, 아름다운 추억을 떠올리며 사랑을 더욱 키우려는 순수한 남자의 진심 어린 고백을 담고 있다. 여기에 박지훈의 감성적인 보이스와 어우러져 곡의 분위기를 극대화시켰다.

한편 박지훈은 26일 오후 6시 새 앨범을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