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벤져스: 엔드게임' 24일 개봉 확정, 전 세계에서 제일 빠르다
▲ ‘어벤져스: 엔드게임’ 포스터 (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 ‘어벤져스: 엔드게임’ 포스터 (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제니스뉴스=권구현 기자] 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이 미국보다 2일 빠른 24일 개봉한다.

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이 오는 24일로 개봉을 확정 지었다. 이는 북미보다 이틀 빠른 개봉이며, 전 세계 최초 동시개봉이다.

대한민국과 같은 날 개봉하는 국가는 호주, 벨기에, 덴마크, 핀란드, 프랑스, 홍콩, 인도네시아, 이탈리아, 네덜란드, 노르웨이, 뉴질랜드, 필리핀, 포르투갈, 스웨덴, 싱가포르, 태국, 튀니지 등이다.

하지만 대한민국은 오전 7시 개봉 확정으로 전세계 시차 기준으로는 가장 빠른 개봉이 됐다.

또한 4월 14일과 15일, 양일 아시아 정킷으로 내한까지 확정, 대한민국에서 어벤져스의 주역들을 만날 예정이다.

한편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인피니티 워 이후, 지구의 마지막 희망이 된 살아남은 어벤져스 조합과 빌런 타노스의 최강 전투를 그린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