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승리, 성접대 의혹… 일부 사실로 확인”
▲ 빅뱅 승리 (사진=제니스뉴스 DB)
▲ 빅뱅 승리 (사진=제니스뉴스 DB)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빅뱅 출신 승리에 대한 성접대 의혹이 일부 사실로 확인됐다.

1일 서울지방경찰청은 “성리의 성접대 의혹과 관련해 2주 동안 관계자들을 불러 조사했다. 그 중에는 여성 4∼5명이 있고 성접대 관련 정황을 확인했다. 진술도 일부 받았다”라고 밝혔다.

경찰은 “승리의 성접대 의혹을 일부 사실로 확인했다”라면서 “수사기법상 입건자 수는 확인해줄 수 없다”라고 알렸다. 더불어 접대 대상, 대가 여부에 대해서는 “확인 중”이라고 전했다.

경찰은 지난 2015년 12월 승리가 유리홀딩스 유인석 대표 등과 나눈 카카오톡 대화 내용을 근거로, 승리가 외국인 투자자에게 성매매를 알선한 정황을 파악해 수사를 진행해왔다.

한편 지난달 승리의 성접대 알선 의혹이 처음 제기됐으며, 승리 측 변호인은 모든 혐의에 대해 “사실 무근이다”라는 입장을 내놓은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