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태준 측 “'호텔 델루나' 하지 않기로, 캐릭터-분량 등 맞지 않아서"(공식입장)
▲ 최태준 (사진=제니스뉴스 DB)
▲ 최태준 (사진=제니스뉴스 DB)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배우 최태준이 드라마 ‘호텔 델루나’에 출연하지 않기로 했다.

4일 소속사 화이브라더스 관계자는 제니스뉴스에 “최태준이 tvN 드라마 '호텔 델루나'와 논의 끝에 하지 않기로 결정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원래 확정이 아니었기 때문에 하차는 아니다. 처음 이야기한 것과 캐릭터 방향, 분량 등이 맞지 않아서 하지 않기로 한 거다"라고 설명했다.

이날 일간스포츠는 “최태준이 ‘호텔 델루나’에서 최종 하차했다. 대본리딩까지 진행했지만 캐릭터에 대한 이해가 서로 달라 결국 하지 않는 것으로 최종 결정됐다”라고 보도했다.

한편 ‘호텔 델루나’는 엘리트 호텔리어 구찬성(여진구 분)이 델루나 지배인이 되면서 괴팍한 사장 장만월(이지은 분)을 만나 선보이는 이야기로, 올 하반기 방송을 앞두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