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김성리 “얻고 싶은 반응? 잘생겼는데 노래도 잘한다는 것”
[Z현장] 김성리 “얻고 싶은 반응? 잘생겼는데 노래도 잘한다는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성리 (사진=C2K엔터테인먼트)
▲ 김성리 (사진=C2K엔터테인먼트)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김성리가 외모 관리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15일 서울 마포구 서교동 홍대 무브홀에서 성리의 첫 번째 미니앨범 ‘첫, 사랑’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진행은 MC 하루가 맡았다.

이날 성리는 얻고 싶은 수식어에 대한 물음에 “팬분들이 ‘감성리’, ‘보컬부자’라는 수식어를 붙여주시는데 너무 감사하다. 개인적인 바람이 있다면 ‘얼굴이 잘생겼는데 노래도 잘한다’라는 거다. ‘노래 잘하는데 춤도 잘 추네’라는 것도 좋겠다”라고 답했다.

또한 성리는 외모 관리에 신경 쓴 부분에 대해 “레인즈 활동이 끝나고, 피부가 예민한 편이라 피부과를 많이 다녔다. 피부만 좋아져도 이미지가 달라져서 중요성을 깨닫게 됐다”라고 밝혔다.

이어 성리는 “식단관리도 조금씩 해왔고, 사우나도 종종 가면서 땀을 뺐다. 헬스 운동을 많이 했다. 그러다 보니 몸도 잘생겨졌다”라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타이틀곡 ‘그게 너라서’는 열렬한 사랑을 고백하는 재즈클래식 발라드 곡이다. 피아노 선율 위 스트링 사운드, 어쿠스틱한 기타와 베이스 사운드가 드라마틱한 곡의 분위기를 완성시키며, 성리의 섬세한 보컬이 돋보인다.

한편 성리는 15일 첫 미니앨범 ‘첫, 사랑’을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변진희 기자
변진희 기자

bjh123@zenithnews.com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