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방탄소년단 제이홉 “수록곡 ‘디오니소스’, 20번 수정... 부족함 느꼈다”
▲ 방탄소년단 제이홉 (사진=소진실 기자)
▲ 방탄소년단 제이홉 (사진=소진실 기자)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의 제이홉이 수록곡 ‘디오니소스’ 작업 비하인드를 밝혔다.

방탄소년단의 미니 앨범 ‘맵 오브 더 솔 : 페르소나(MAP OT THE SOUL : PERSONA)’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가 17일 오전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진행됐다. 이날 사회는 김일중 아나운서가 맡았다.

이날 제이홉은 수록곡 ‘디오니소스(Dionysus)’에 대해 언급했다. ‘디오니소스’는 ‘호르몬 전쟁’, ‘진격의 방탄’ 이후 오랜만에 선보이는 방탄소년단 표 올드 스쿨 힙합곡이다. 제이홉이 송 라이트를 담당했다.

제이홉은 “이번 작업이 유난히 힘들었다. 저는 곡 메이킹으로 시작한 게 아니라 춤으로 시작한 케이스고, 그래서 이번 앨범에서 많이 부족함을 느꼈다”고 밝혔다.

이어 “‘디오니소스’는 20번 정도의 수정을 거쳤다. 그래서 ‘디오니소스’의 내용과 주제에 걸맞는 노래가 나온 것 같다”며, “창작의 고통을 제대로 느꼈다”고 덧붙였다.

또 제이홉은 “작업을 하면서 받는 스트레스는 결과물이 나왔을 때 한 번에 풀리는 편이다. ‘목적을 이뤘다’는 생각에 희열을 느낀다”고 스트레스 해소 방법을 설명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오는 5월 4일과 5일 미국 로스앤젤레스를 시작으로 시카고와 뉴저지를 거쳐 브라질 상파울루, 영국 런던, 프랑스 파리, 일본 오사카와 시즈오카 세계 8개 지역에서 '러브 유어셀프: 스피크 유어셀프(LOVE YOURSELF : SPEAK YOURSELF)’ 스타디움 투어를 개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