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재원, 승리 생일파티 루머 해명 “왜곡 참지 않겠다”(전문)
오재원, 승리 생일파티 루머 해명 “왜곡 참지 않겠다”(전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야구선수 오재원 (사진=오재원 SNS)
▲ 야구선수 오재원 (사진=오재원 SNS)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야구선수 오재원이 승리와 연루됐다는 의혹에 대해 직접 부인했다.

오재원은 17일 자신의 SNS에 자신과 전 여자친구의 항공권 티켓 영수증 사진과 함께 “제가 사랑하는 동료, 팀, 가족을 위해 매일을 노력 중이다”라면서 “그 분들에게 더이상 해가 끼치지 않게 바로 잡고 가야할 것은 바로 잡아야 할 것 같다”는 내용으로 시작하는 글을 게재했다.

오재원은 함께 올린 사진과 관련해 “위에 사진은 제가 항공권 티켓을 끊은 영수증이다. 2장 다 제가 계산을 했고 왼쪽의 여자분은 제 전 여자친구의 영수증”이라며 “정식 초대는 그 분이 받은 거였고, 전 리조트 제공이라는 성의가 너무 부담스러워 한사코 거절을 하다 따라가게 된 거였다”고 설명했다.

또한 오재원은 “여자친구와 여행을 가는데 그런 접대를 받을 수 있을까? 제 사생활을, 또 지난 얘기들을 이런 식으로 해야만 하는 이 상황이 너무 싫다. 그래도 또 전 동료들, 가족들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앞으로 더 이상의 왜곡들 참거나 방관하지 않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한편 승리는 지난 2017년 필리핀 팔라완 섬에서 호화 생일 파티를 열었고, 이 때 성 접대가 있었다는 의혹이 불거져 경찰 수사가 진행되고 있는 상황이다. 승리의 생일파티에 참석했던 것으로 알려진 오재원은 자신의 이름이 거론되자 직접 해명글을 게재하며 의혹을 부인한 것으로 보인다.

▼ 이하 오재원의 SNS 글 전문

재조정을 위해 열심히 훈련하고 있습니다.

제가 사랑하는 동료, 팀, 가족을 위해 매일을 노력중 입니다. 그래서 그 분들에게 더이상 해가 끼치지 않게 바로 잡고 가야할 것은 바로 잡아야 할 거 같습니다. 위에 사진은 제가 항공권 티켓을 끊은 영수증입니다. 두 장 다 제가 계산을 했고 왼쪽의 여자분은 제 전 여자친구의 영수증이고요. 정식초대는 그 분이 받은 거였고, 전 리조트 제공이라는 성의가 너무 부담스러워 한사코 거절을 하다 따라가게 된 거였습니다.

여자친구와 여행을 가는데 그런 접대를 받을 수 있을까요? 제 사생활을, 또 지난 얘기들을 이런식으로 해야만 하는 이 상황이 너무 싫습니다. 그래도 또 전 동료들 가족들 위해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그러나 앞으로 더 이상의 왜곡들 참거나 방관하지 않을 것입니다.

변진희 기자
변진희 기자

bjh123@zenithnews.com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