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혈사제’ 이하늬 종영소감 “분에 넘치는 사랑 감사”
▲ ‘열혈사제’ 이하늬 종영소감 “분에 넘치는 사랑 감사” (사진=사람엔터테인먼트)
▲ ‘열혈사제’ 이하늬 종영소감 “분에 넘치는 사랑 감사” (사진=사람엔터테인먼트)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배우 이하늬가 드라마 '열혈사제' 종영소감을 전했다.

20일 종영을 앞두고 있는 SBS 금토드라마 ‘열혈사제’가 시청률 20.3%(닐슨코리아 유료플랫폼 기준)을 기록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뜨거운 관심 속 종영을 앞두고 있는 '열혈사제'에서 박경선 역으로 열연한 배우 이하늬가 종영소감을 밝혔다.

이하늬는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분에 넘치는 사랑을 보내주신 시청자 여러분들께 감사하다는 말씀을 먼저 전하고 싶다. 응원을 많이 받으면서 촬영했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어 이하늬는 “열혈사제는 드라마보다 더 드라마 같은 현실의 이야기들이 드라마 속에 있었다. 드라마 안 모든 캐릭터들이 하나하나 생생하게 살아 있었기 때문에 많은 분들의 사랑을 받을 수 있었던 것 같다”고 작품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끝으로 이하늬는 “더 좋은 작품과 캐릭터로 여러분들을 만나러 갈 것을 약속드린다”며 차기작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이하늬는 출세를 위해 물불 가리지 않는 욕망 검사가 될 수밖에 없었던 캐릭터의 전사를 밀도 있게 그려내며 시청자들의 공감을 얻었다. 또한 양심의 편에 서서 뛰어난 능력으로 사건을 해결하는 ‘양심 검사’로 성장하는 모습을 생생하게 그려내며 응원을 한 몸에 받았다.

한편 이하늬는 영화 '블랙머니' 출연을 결정, 곧바로 촬영에 돌입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