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트와이스 지효 “이미지 변화? 보는 분들이 질려하지 않을까 고민”
▲ 트와이스 지효 (사진=소진실 기자)
▲ 트와이스 지효 (사진=소진실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트와이스 지효가 이미지 변화에 대해 이야기했다.

22일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걸그룹 트와이스(TWICE)의 미니 7집 ‘팬시 유(FANCY YOU)’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지효는 “늘 밝고, 에너지 넘치는 무대를 보여드렸다면 이번에는 조금 성숙해진 느낌을 표현하려고 했다. 그 와중에 트와이스만의 에너지 있는 부분도 놓치지 않기 위해 신경을 썼다. 뮤직비디오와 안무 신에서 밝은 부분을 섞어 넣으려고 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지효는 “밝은 모습을 많이 보여드렸기 때문에, 보는 분들이 질려 하지 않을까 고민했다”라면서 “‘팬시’라는 곡으로 우리 것을 가져가면서 변화를 하면 좋지 않을까 싶었다. 귀엽지만 성숙한 모습을 표현하고 싶어서 블랙 의상을 입었다”라고 말했다.

타이틀곡 ‘팬시’는 모두를 놀라게 하는 과감한 콘셉트에 트와이스의 음악적 변화가 녹아든 멜로우 무드 팝 댄스곡이다.

한편 트와이스는 22일 오후 6시 ‘팬시 유’를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