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뉴키드, 1년 5개월 프리 데뷔 프로젝트… 드디어 꿈의 정식 데뷔(종합)
[Z현장] 뉴키드, 1년 5개월 프리 데뷔 프로젝트… 드디어 꿈의 정식 데뷔(종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뉴키드 (사진=김솔 인턴기자)
▲ 뉴키드 (사진=김솔 인턴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뉴키드가 오랜 기간의 프리 데뷔 시스템으로 경험을 쌓고, 드디어 가요계에 정식 데뷔한다.

뉴키드는 23일 오후 서울 중구 을지로 동대문 롯데피트인 하트박스에서 데뷔 앨범 ‘뉴키드(NEWKIDD)’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 오래 기다린 정식 데뷔

윤민은 “멤버들이 모여서 연습하고, 서로 의지했는데 이렇게 데뷔하게 돼서 너무 기쁘다. 앞으로 뉴키드만의 매력을 많이 보여드리고 싶다”라고, 진권은 “열심히 준비하고, 서로 의지하면서 밤낮으로 열심히 연습했다. 많은 사랑과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데뷔 소감을 전했다.

앨범 명은 팀 명과 동일하게 ‘뉴키드’로 지었다. 우철은 “이번 앨범은 저희 팀만의 색깔과 각오를 보여드리고 싶어서 ‘뉴키드’로 정했다. 저희는 밝고, 건강한 가요계의 새 얼굴이 되고 싶다”라고 밝혔다.

▲ 뉴키드 (사진=김솔 인턴기자)
▲ 뉴키드 (사진=김솔 인턴기자)

뉴키드는 데뷔 전 1년 5개월간 프리 데뷔 시스템을 통해 실력을 성장시키며 팬덤을 구축해왔다. ‘소년이 사랑할 때’, ‘보이 보이 보이’까지 2장의 프리 데뷔 싱글로 활동하며 경험을 쌓았다.

프리 데뷔 활동에 대해 윤민은 “프리 데뷔 활동으로 멤버들이 더욱 단단해졌다. 활동으로 많은 경험을 쌓았고, 멤버들의 케미스트리도 좋았다. 팬들과 만나면서 소중한 추억도 생겼다”라고 자랑했다.

특히 지한솔은 KBS2 ‘더유닛’에 출연해 유앤비로 활동하며 인기를 모으기도 했다. 지한솔은 “유앤비 멤버들의 카톡방이 있다. 데뷔한다고 말을 하니 다들 너무 축하한다고, 고생했으니 잘 하고 오라고 응원해줬다”라면서 “이제 진짜 정식 데뷔를 하게 돼서 뜻깊다. 연습생 생활을 오래 해서 그런지 감격스럽다”라고 말했다.

▲ 뉴키드 (사진=김솔 인턴기자)
▲ 뉴키드 (사진=김솔 인턴기자)

# “신인상 받고 싶어요!”

타이틀곡 ‘뚜에레스(Tue res)’는 ‘너를’을 의미하는 스페인어 단어로, 파란 장미 같은 이성에게 반한 소년의 풋풋한 사랑 감정을 표현한 로맨스 판타지 곡이다.

최지안은 “’뚜에레스’는 예쁜 가삿말과 소년스러운 감성이 담겼다”라고 ‘뚜에레스’를 소개하며, “저희가 칼군무를 보여드리고 싶어서 새벽 공기를 마시며 연습했다”라고 말해 기대를 높였다.

팬들에 대한 마음을 담은 팬송 ‘첫 번째 봄’도 수록했다. 이 노래는 아름다운 화음과 따뜻한 감성이 돋보이는 곡으로, 팬들과 처음 만난 뉴키드의 마음을 가사에 담았다.

진권은 “겨울이 지나고 따뜻한 봄이 오는데, 지금 계절처럼 따뜻한 곡을 팬분들께 선물해드리고 싶었다. 팬분들께 보내는 편지 같은 느낌으로, 팬들을 생각하면서 불렀다”라고 ‘첫 번째 봄’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멤버들은 활동 목표 및 계획도 이야기했다. 진권은 “올해 목표는 신인상을 수상하는 거다”라고, 우철은 “여러 나라에 가서 공연도 해보고 싶다”라고, 휘는 “여름에 남미 투어도 할 예정이다”라고 전해 향후 활동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한편 뉴키드는 25일 ‘뉴키드’를 발매하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변진희 기자
변진희 기자

bjh123@zenithnews.com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