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베리베리 민찬 “이번에도 DIY 뮤직비디오 제작, 개인컷 많이 넣었다”
▲ 베리베리 민찬 (사진=소진실 기자)
▲ 베리베리 민찬 (사진=소진실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베리베리 민찬이 DIY 뮤직비디오에 대해 이야기했다.

24일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보이그룹 베리베리의 두 번째 미니 앨범 ‘베리어블(VERI-ABLE)’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MC는 박경림이 맡아 진행했다.

지난 앨범에서 멤버들이 직접 제작한 뮤직비디오를 선보인 베리베리는 이번에도 ‘DIY 뮤직비디오’를 선보일 계획이다.

이와 관련해 민찬은 “이번에도 ‘딱 잘라서 말해’의 DIY 뮤직비디오를 제작하고 편집 중에 있다. 이번에는 개개인의 매력을 더 보여드릴 수 있도록, 개인컷들을 많이 넣어서 편집을 진행 중이다. 더욱 자유분방해진 베리베리의 모습을 보실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또한 민찬은 “영상을 처음 접하게 된 것은 대표님께서 내주신 과제였다. 멤버들이 모두 과제에 참여해서 일상을 담은 영상을 편집해서 대표님께 제출했었다. 그 중에 제가 제일 좋다는 평가를 받아서, 팀에서 영상편집을 맡아서 하게 됐다"라면서 "편집할 때 필요한 부분은 인터넷으로 보고 배우기도 했다. 요즘에는 인터넷에 다양한 자료가 많아서 쉽게 접할 수 있다"라고 밝혔다.

"또 제작한 영상이 있나?"라는 물음에 민찬은 "공백기 동안에는 영상을 따로 제작하고 있지 않았는데, 활동하면서는 많은 영상들로 찾아뵐 예정이다. 앞으로 편집 중인 DIY 뮤직비디오도 공개될 예정이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답했다. 

타이틀곡 ‘딱 잘라서 말해’는 리더 동헌과 호영이 작사에 참여한 뉴 잭 스윙 장르로, 자신의 고백에 딱 잘라 “좋다”라고 말해 주길 바라는 남자의 마음이 담긴 가사가 인상적인 곡이다.

한편 베리베리는 24일 오후 ‘베리어블’을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