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미스트롯' 홍자 "경연이라 높은 노래 선택, 목관리 힘들어"
▲ '미스트롯' 홍자 (사진=포켓돌스튜디오)
▲ '미스트롯' 홍자 (사진=포켓돌스튜디오)

[제니스뉴스=권구현 기자] ‘미스트롯’의 홍자가 목관리의 어려움을 토로했다.

TV조선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 제작발표회가 25일 서울 서교동 홍대 하나투어 브이홀에서 열렸다.

MC 하루와 승희의 사회로 진행된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송가인을 비롯해, 홍자, 강예슬, 두리, 정다경, 정미애, 김나희, 박성연, 하유비, 김소유, 숙행, 김희진이 참석했다.

’미스트롯’은 제 2의 트로트 전성기를 이끌어갈 차세대 트로트 스타를 뽑는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이날 발표회에서 홍자는 “응원 메시지를 많이 받는다. 덕분에 힘내서 촬영을 마쳤다”라고 팬들에게 고마움을 표했다.

이어 “아무래도 경연이다 보니 높은 노래를 선택하게 된다. 그래서 목 관리가 더 힘들었다. 평소에 말을 잘 안 하려고 한다”라고 전했다.

나아가 홍자는 라이벌 송가인에 대해 “가인이가 노래할 때 나오는 파워가 굉장히 흡수력이 있다. 정말 타고난 부분이다. 그 파워는 톱인 거 같다”고 극찬했다.

더불어 홍자는 “트로트엔 여러 장르와 색이 존재한다. 저희 12 명은 정말 다 다른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이라며 콘서트의 매력을 홍보했다.

한편 ‘미스트롯’은 종편 예능 사상 역대 최고 시청률을 기록중인데 힘입어 서울을 비롯, 인천, 광주, 천안, 대구, 부산, 수원까지 7개 도시 전국 투어를 개최한다.

‘미스트롯’ 전국투어는 5월 4일, 5일 서울 공연을 시작으로 5월 25일 인천, 6월 8일 광주, 6월 22일 천안, 6월 29일 대구, 7월 13일 부산, 7월 20일 수원까지 총 8일간 개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