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영상] 조정석-윤시윤 거미도 울고 갈 브로맨스(‘녹두꽃’ 제작발표회)

[제니스뉴스=김솔 인턴기자] 드라마 ‘녹두꽃’의 제작발표회가 26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에 위치한 SBS 본사에서 열렸다. 이 날 행사에는 OST에 참여한 그룹 포레스텔라를 비롯해 배우 조정석, 윤시윤, 한예리, 박혁권, 최무성, 박규영, 노행하가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첫인상과 둘의 호흡을 묻는 질문에 조정석은 “윤시윤의 첫인상 너무 좋았다”라며, “연기 호흡은 말로 형용할 수 없을 정도로 좋았고, 상대방의 기분을 좋아지게 만드는 사람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윤시윤은 “정석이 형과 촬영하니까 여자 지인들이 너무 부러워했다”라며, “작품을 같이 하면서 느꼈는데, 남자가 봐도 설렐 정도로 매력적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녹두꽃’은 1894년 동학농민혁명의 소용돌이 속에서 농민군과 토벌대로 갈라져 싸워야 했던 이복형제의 파란만장한 휴먼스토리다. 26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