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프로듀스X101’ 이동욱 “새로운 도전, 101명 연습생과 같은 입장”
▲ 이동욱 (사진=Mnet)
▲ 이동욱 (사진=Mnet)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배우 이동욱이 국민 프로듀서를 결심한 이유에 대해 이야기했다.

30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63빌딩에서 Mnet ‘프로듀스X101’의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김용범 부장, 안준영 PD, 이동욱, 이석훈, 신유미, 치타, 배윤정, 권재승, 최영준, 연습생들이 참석했다.

이날 이동욱은 “이런 큰 프로젝트에 참여할 수 있게 돼서 긴장된다. 연습생 친구들이 많이 떨리겠지만, 저에게도 새로운 도전이라 떨린다"라면서 "배우 생활을 하고 있는 저에게 새로운 도전이다. 101명의 연습생들과 같은 입장이라 생각한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이동욱은 “저 역시 배우가 되기 위해서 준비했던 과정이 있고, 과정을 거쳐서 이 자리에 있는 거다. 분야는 조금 다를 수 있지만 노하우, 생각들을 같이 공유하면 좋을 것 같아서 출연을 결정했다”라고 덧붙였다.

이전 국민 프로듀서들과의 차이점에 대한 물음에 이동욱은 “저의 강점은 최초로 동성 대표다. 연습생 친구들이 조금 더 편하게 다가와서 고민 상담을 할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라고 답했다.

한편 ‘프로듀스X101’은 글로벌 아이돌 육성 프로젝트 프로그램으로 오는 3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