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美 ‘빌보드 뮤직 어워드’ 3년 연속 '톱 소셜 아티스트’ 수상
▲ 방탄소년단, 美 ‘빌보드 뮤직 어워드’ 3년 연속 '톱 소셜 아티스트’ 수상 (사진=빅히트 엔터테인먼트)
▲ 방탄소년단, 美 ‘빌보드 뮤직 어워드’ 3년 연속 '톱 소셜 아티스트’ 수상 (사진=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3년 연속 ‘톱 소셜 아티스트’ 상을 수상했다.

그룹 방탄소년단이 1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 MGM 그랜드 가든 아레나에서 개최되는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 앞서 진행된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방탄소년단은 ‘톱 소셜 아티스트(Top Social Artist)’ 부문을 수상했다. 이로써 방탄소년단은 2017년 처음 ‘톱 소셜 아티스트’ 상을 수상한 이후 올해까지 3번 연속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방탄소년단은 "3년 연속 '톱 소셜 아티스트'상을 수상하게 돼 영광이다. 오늘 무대 최선을 다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세계적인 싱어송라이터 할시와 함께 전 세계 최초로 신곡 ‘작은 것들을 위한 시(Boy With Luv)’의 컬래버레이션 무대를 펼친다.

더불어 올해 처음으로 ‘톱 듀오/그룹(Top Duo/Group)’ 부문 후보에 올라 이매진 드래곤스, 마룬 파이브, 패닉 앳 더 디스코, 댄 앤 셰이 등 세계적인 아티스트들과 경합을 벌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