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든차일드, 오늘(2일) '그러다 봄' 발매… 스페셜 팬 서비스
▲ 골든차일드 (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 골든차일드 (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보이그룹 골든차일드가 스페셜 싱글 앨범 '그러다 봄'으로 팬들에게 선물을 전한다.

2일 오후 6시 공개되는 골든차일드(Golden Child)의 신곡 '그러다 봄'은 겨울이 지나 봄이 오길 기다리듯 기다림과 설렘이 담긴 메시지도 담겨 있지만, 부상으로 활동하지 못한 멤버 홍주찬에 대한 팬들의 기다림에 대한 보답이 담겨 있기도 하다.

또한 골든차일드의 첫 시즌송으로 공백기를 기다려준 팬들에 대한 보답이 담긴 스페셜 앨범으로 알려져 팬들의 뜨거운 호응이 예상된다.

역동적인 칼군무와 뛰어난 가창력으로 '완성형 아이돌'이랑 수식어를 가진 골든차일드는 지난해 두 장의 미니앨범과 싱글 앨범으로 한국은 물론 정식 데뷔하지 않은 일본 지역까지 팬층을 견고히 했다. 또한 각자의 개인 활동으로 개개인의 역량 또한 나타내며, 2019년 가장 기대되는 아이돌로 손꼽히고 있다.

한편 골든차일드의 스페셜 싱글 '그러다 봄'은 2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