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진, 어린이날 맞이 ‘명랑나눔 프로젝트’에 돼지고기 후원
▲ 선진, 어린이날 맞이 ‘명랑나눔 프로젝트’에 돼지고기 후원 (사진=선진)
▲ 선진, 어린이날 맞이 ‘명랑나눔 프로젝트’에 돼지고기 후원 (사진=선진)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축산식품기업 선진이 어린이날을 맞아 '명랑나눔 프로젝트'에 동참했다.

축산식품기업 선진은 지난 6일 지역 내 보육원 아동 상생 캠페인 ‘명랑나눔 프로젝트’를 후원했다. 

‘명랑나눔 프로젝트’는 프랜차이즈 명랑회관이 지난 2016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사회 공헌 캠페인이다. 정기적으로 지역 보육원의 어린이, 청소년에게 든든한 한 끼 식사와 함께, 재능기부 강좌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선진은 매년 캠페인에 동참하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강동꿈마을 보육원생 50여 명이 참석했다. 선진은 초청된 어린이들을 위해 삼겹살, 목살 등 돼지고기를 후원했다. 

박기노 선진 식육유통BU 부사장은 “어린이날을 맞아 자라나는 어린이들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될 수 있어 매우 기쁘고 보람차다”며, “건강한 축산식품을 만드는 축산기업으로서 앞으로도 어린이 건강을 위한 자리가 있다면 언제든지 적극 참가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축산식품기업 선진은 매년 5월 가정의 달마다 이웃사랑에 힘쓰고 있다. 강동구의 성지보호작업장, 암사재활원 등 지역 복지기관과는 정기 교류를 진행하며, 지역 상생활동을 적극적으로 전개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