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오마이걸 승희 “해외 투어, 한국어 가사 따라 불러주셔서 감사”
▲ 오마이걸 승희 (사진=신경용 기자)
▲ 오마이걸 승희 (사진=신경용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오마이걸이 해외 투어로 느낀 점에 대해 이야기했다.

8일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공원 K아트홀에거 걸그룹 오마이걸(OH MY GIRL)의 첫 정규앨범 ‘더 피프트 시즌(The Fifth Season)’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오마이걸은 앞서 해외 투어를 성공적으로 마치며 또 한 번 성장했다.

승희는 “생각지도 못한 일들이 있었다. 저희가 꿈꾸던 일이 일어난 것 같아서 감사했다”라면서 “해외 투어를 하면서 인상 깊었던 부분은 한국어 가사를 다 따라 불러주신 것이다. 우리 노래를 많이 들어주시는 분들께 힘이 되도록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던 계기가 됐다”라고 밝혔다.

이어 승희는 “체력도 길러야겠다는 생각도 했다. 내적으로, 외적으로 성숙해진 계기도 됐다”라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더불어 지호는 “그곳에서 본 미라클(팬덤 명)의 표정, 환호성, 반응들이 기억에 남는다. 그때마다 느꼈던 감정이 생각난다”라고 말했다.

타이틀곡 ‘다섯 번째 계절(SSFWL)’은 소녀들에게 다가온 두근거리는 사랑의 감정을 다섯 번째 계절이 오는 것으로 비유한 노래로, 풍성한 코러스에 오마이걸의 사랑스럽고 감성적인 보컬이 귀를 사로잡는다.

한편 오마이걸은 8일 첫 정규앨범을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