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오마이걸 효정 “유재환과 작업, 세심하게 잘 챙겨줘서 좋았다”
▲ 오마이걸 효정 (사진=신경용 기자)
▲ 오마이걸 효정 (사진=신경용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오마이걸 효정이 ‘사랑 속도’에 대해 이야기했다.

8일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공원 K아트홀에거 걸그룹 오마이걸(OH MY GIRL)의 첫 정규앨범 ‘더 피프트 시즌(The Fifth Season)’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오마이걸은 정규앨범 발매에 앞서 유재환과 함께 작업한 ‘사랑 속도’를 먼저 발표해 화제를 모았다. 더불어 팬미팅을 통해 무대를 선보이며 큰 호응을 얻기도 했다.

유재환과의 작업에 대해 효정은 “예전부터 재환 오빠와 같이 곡 작업을 했으면 하는 마음이 있었다. 녹음할 때 세심하게 잘 챙겨줘서 재밌었다”라고 밝혔다.

이어 효정은 “팬분들도 노래를 너무 좋아해주셨다. 그래서 팬클럽 창단식에서 부르기도 했다”라고 자랑했다.

타이틀곡 ‘다섯 번째 계절(SSFWL)’은 소녀들에게 다가온 두근거리는 사랑의 감정을 다섯 번째 계절이 오는 것으로 비유한 노래로, 풍성한 코러스에 오마이걸의 사랑스럽고 감성적인 보컬이 귀를 사로잡는다.

한편 오마이걸은 8일 첫 정규앨범을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