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은지, 아시아 투어 싱가포르 추가 “해외 팬들의 뜨거운 요청”
▲ 정은지 (사진=플레이엠)
▲ 정은지 (사진=플레이엠)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에이핑크 정은지가 첫 단독 아시아 투어의 개최지 추가를 결정하며, 솔로 가수로서 글로벌한 위상을 입증했다.

소속사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는 10일 "아시아 투어 '2019 정은지 퍼스트 콘서트 혜화(2019 Jeong Eun Ji 1st Concert Hyehwa)'의 개최지로 싱가포르를 추가하기로 전격 결정했다"며 "해외 팬들의 뜨거운 요청에 힘입어 이뤄진 결과"라고 전했다.

이로써 정은지는 오는 6월 9일 싱가포르 제프@빅박스(Zepp@BIGBOX)에서 현지 팬들을 만나게 됐다. 정은지는 앞서 홍콩 공연 전석 매진과 1회 공연 추가 소식을 전한데 이어, 싱가포르 공연 개최까지 알리며 아시아권에서 높은 입지를 다시 한번 재확인시켰다.

이외에도 정은지는 지난해 말 서울, 대구, 부산 등지에서 열린 국내 콘서트 ‘혜화역’의 티켓을 전석 매진시켰다. 일본에서 ‘2018 정은지 퍼스트 라이브 인 재팬 혜화(2018 Jeong Eun Ji 1st Live in Japan Hyehwa)’를 성황리 마치며 국내외로 막강한 티켓 파워를 과시하고 있다.

더불어 지난 4일 대만 공연에서 1500여 명의 팬을 운집시키며 성공적인 아시아 투어의 시작을 알린 정은지는 오는 18일 홍콩, 9일 싱가포르에서 뜨거운 열기를 이어갈 예정이다.

한편 정은지는 최근 권정열과의 봄 듀엣곡인 '같이 걸어요'로 호응을 얻고 있으며, 오는 29일 영화 '0.0MHz'로 첫 스크린 주연 데뷔를 앞두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