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자현♥우효광, 29일 정식 결혼... 아들 바다 돌잔치까지 함께 진행(공식입장)
▲ 우효광-추자현 (사진=SBS)
▲ 우효광-추자현 (사진=SBS)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배우 추자현-우효광 부부가 마침내 사랑을 결실을 맺는다. 

배우 추자현-우효광 부부의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는 13일 오후 "추자현과 우효광이 오는 29일 사랑의 결실을 맺게 됐다"고 밝혔다. 

BH엔터테인먼트는 이번 결혼식에 대해 "지난 2017년 1월 혼인신고를 하고 법적으로 부부가 된 추자현과 우효광은 2018년 6월 첫 아들 바다를 품에 안았다"며, "추자현과 우효광은 혼인신고 후에도 2년 동안 식을 치르지 않고 활동에 매진, 국내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서 알콩달콩한 결혼 생활을 공개하며 대중의 관심과 사랑을 한 몸에 받았다"고 덧붙였다.

이어 "연예계 대표 잉꼬부부인 그들에게 이번 결혼식은 더욱 특별하다"며, "결혼식을 미뤄오던 도중, 아들 바다가 돌을 맞이했고 돌잔치를 준비하다가 두 사람의 결혼식까지 겸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끝으로 "추자현과 우효광은 서울 모처에서 돌잔치와 결혼식을 비공개로 진행할 예정이다"며, "추자현과 우효광, 그리고 바다 세 가족에게 따뜻한 축하 부탁드린다"고 마무리했다. 

앞서 추자현-우효광 부부는 SBS '동상이몽2: 너는 내 운명'에서 '추우부부'로 사이 좋은 모습을 그려 시청자의 큰 사랑을 받았다. 

한편 배우 추자현은 오는 6월 1일 tvN 새 토일드라마 '아스달 연대기'에 출연한다. 우효광은 중국과 한국을 오가며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