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EXID LE “발목 인대 파열, 춤에 참여하지 못해 아쉽다”
▲ EXID LE (사진=바나나컬쳐)
▲ EXID LE (사진=바나나컬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EXID의 LE가 부상에 대해 이야기했다.

15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이엑스아이디의 새 미니앨범 ‘미앤유(ME&YOU)’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앞서 소속사 바나나컬쳐엔터테인먼트는 “LE는 최근 녹음 현장에서 이동하던 중 발목 부상을 당했으며, 치료를 통해 호전되고 있지만 발목을 무리하게 움직이지 않는 것이 좋다는 의료진의 소견을 받았다”라면서 “다섯 명 전원이 무대에 오르지만 댄스를 최소화해 활동할 예정이다”라고 밝힌 바 있다.

이날 LE는 “발목 인대 파열이 돼서 춤에 참여하지 못해서 아쉬운 마음, 안타까운 마음이 든다”라고 말했다.

이어 LE는 “이번에 춤이 강도가 있어서 멤버들이 굉장히 열심히 연습했다.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멤버들을 응원했다.

타이틀곡 ‘미앤유’는 서정적 멜로디로 시작해 카리스마 넘치는 반전이 돋보이는 뭄바톤 장르의 곡으로, 헤어지는 연인에게 더 이상 우리가 아닌 남임을 선언하는 가사를 EXID 특유의 강한 어투로 표현했다.

한편 EXID는 15일 오후 6시 ‘미앤유’를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