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승조, '초콜릿' 출연 확정... 윤계상-하지원과 호흡(공식입장)
▲ 장승조, '초콜릿' 출연 확정... 윤계상-하지원과 호흡 (사진=제니스뉴스 DB)
▲ 장승조, '초콜릿' 출연 확정... 윤계상-하지원과 호흡 (사진=제니스뉴스 DB)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배우 장승조가 드라마 '초콜릿' 출연을 확정 지었다.

JTBC 드라마 ‘초콜릿’은 차가운 뇌 신경외과 의사 '이강'(윤계상 분)과 따뜻한 셰프 '문차영'(하지원 분)이 요리를 통해 서로의 상처를 치유하는 휴먼 멜로를 그린다.

특히 2004년 드라마 ‘미안하다 사랑한다’로 신드롬을 일으켰던 이형민 감독과 이경희 작가의 재회로 화제를 모았다. 15년 만에 의기투합한 이형민 감독과 이경희 작가, 여기에 윤계상, 하지원, 장승조가 합류해 팬들의 기대를 높였다.

장승조는 뇌 신경외과 의사 이준 역을 연기한다. 지고 못 사는 불같은 자존심을 지닌 인물로 어릴 적 이강과 탐탁지 않은 인연으로 치열한 유년기를 보냈다. 성인이 돼서 다시 만난 이강의 성장한 모습에 다시 한 번 승부욕이 발동한다. 그동안 탄탄한 연기력을 선보였던 장승조의 연기 변신에 관심이 집중된다.

앞서 MBC 드라마 ‘돈꽃’을 통해 주연으로 발돋움한 장승조는 tvN 드라마 ‘아는 와이프’, ‘남자친구’에서도 남자 주인공을 맡으며 입지를 다졌다. 다양한 매력을 선보이며 대세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장승조가 ‘초콜릿’에서는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가 모인다.

한편 '초콜릿'은 '나의 나라' 후속으로 2019년 하반기 방송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