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패션] 이거 하나면 끝, ’단아美 폴폴’ 버튼 원피스 스타일링 3
▲ 이거 하나면 끝, ’단아美 폴폴’ 버튼 원피스 스타일링 3 (사진=제니스뉴스 DB)
▲ 이거 하나면 끝, ’단아美 폴폴’ 버튼 원피스 스타일링 3 (사진=제니스뉴스 DB)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트렌드에 맞는 스타일리시한 룩도 중요하지만 때로는 유행을 타지 않는 스테디한 아이템에 끌릴 때가 있다. 특히 요즘처럼 점점 날씨가 더워질 때는 스타일보다는 가볍고 쉽게 스타일링할 수 있는 아이템이 중요한데, 최근 단아한 매력을 뽐내기 좋은 버튼 원피스가 화제다.

오피스룩부터 하객 패션, 데이트룩까지 단아한 페미닌룩을 연출하기 적합한 버튼 원피스. 스타일링 팁이 궁금하다면 구구단 미나부터 다이아 정채연, 손은서 등 여자 스타들의 패션을 참고하자.

▼ ‘상큼 인간 비타민’ 구구단 미나

▲ ‘상큼 인간 비타민’ 구구단 미나 (사진=제니스뉴스 DB)
▲ ‘상큼 인간 비타민’ 구구단 미나 (사진=제니스뉴스 DB)

첫 번째 주인공은 심플한 버튼 원피스로 사랑스러운 매력을 뽐낸 구구단의 미나다. 이날 미나는 타이트한 실루엣으로 보디라인을 강조한 네이비 컬러의 미니 원피스를 착용했다.

특히 화이트 컬러의 칼라와 리본 디테일은 룩을 더욱 화사하게 만들며 페미닌한 포인트로 활용됐다. 더불어 허리 라인부터 넓게 퍼지는 A 라인은 미나의 귀여운 이미지를 한층 강화했다.

▼ ‘꽃이 손을 흔드네?’ 다이아 정채연

▲ ‘꽃이 손을 흔드네?’ 다이아 정채연 (사진=제니스뉴스 DB)
▲ ‘꽃이 손을 흔드네?’ 다이아 정채연 (사진=제니스뉴스 DB)

페미닌한 분위기를 강조하면서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연출하고 싶다며 다이아 정채연의 룩을 추천한다. 이날 정채연은 블랙 컬러의 레이스 원피스를 착용해 러블리한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소매는 안감 없이 연출해 시스루로 포인트를 줬으며, 여밈 라인을 따라 화이트 레이스를 덧대 우아한 느낌을 더했다. 특히 버튼을 플라워 펜던트로 활용해 유니크하게 연출했다.

▼ ‘수줍은 손 하트’ 손은서

▲  ‘수줍은 손 하트’ 손은서 (사진=제니스뉴스 DB)
▲ ‘수줍은 손 하트’ 손은서 (사진=제니스뉴스 DB)

배우 손은서가 깔끔한 화이트 컬러의 버튼 원피스로 여성스러운 분위기를 뽐냈다. 손은서가 착용한 원피스는 허리 라인을 강조하면서 더블 버튼으로 클래식한 매력을 갖췄다. 테일러드 재킷을 변형한 이 원피스는 허리 라인에 턱을 잡아 밑단으로 갈수록 넓게 퍼지는 A 라인이 포인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