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in극장] ‘그녀의 사생활’ 박민영♥김재욱, '심장이 간질간질' 커플룩 3
▲ '그녀의 사생활' 김재욱-박민영 (사진=tvN)
▲ '그녀의 사생활' 김재욱-박민영 (사진=tvN)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드라마 '그녀의 사생활'의 김재욱과 박민영이 시청자들의 연애 세포를 자극하고 있다. 

tvN 드라마 '그녀의 사생활'이 화제다. '그녀의 사생활’은 직장에선 완벽한 큐레이터지만 알고 보면 아이돌 덕후인 '성덕미'(박민영 분)가 까칠한 상사 '라이언'(김재욱 분)과 만나며 벌어지는 덕질 로맨스다. 최근 서로의 마음을 확인한 성덕미와 라이언은 달달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설렘 지수를 높이고 있다.

특히 박민영과 김재욱은 설렘을 배가시키는 커플룩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훈훈한 커플룩이 설렘 지수를 높이는 가운데, 두 사람의 케미가 폭발한 커플룩을 한자리에 모았다. 심쿵 유발 커플룩부터 박민영과 김재욱 담당 스타일리스트의 팁까지 모두 공개한다.

# ‘NEW 커플룩 트렌드’ 컬러 슈트

▲ '그녀의 사생활' 김재욱-박민영 (사진=tvN)
▲ '그녀의 사생활' 김재욱-박민영 (사진=tvN)

극중 박민영과 김재욱은 스타일리시한 컬러 슈트로 완벽한 커플 오피스룩을 선보이고 있다. 특히 박민영은 블루와 핑크, 레드 등 색이 강한 슈트로 화사하고 로맨틱한 무드를 강조했다. 여기에 볼드한 귀고리를 매치해 페미닌한 분위기를 어필했다.

김재욱은 다양한 느낌의 슈트룩에 도전하며 탄탄한 보디라인을 강조한 스타일링을 연출했다. 특히 패턴과 컬러에 집중한 모습이다. 때로는 클래식한 체크 패턴을 활용했고, 때로는 화이트, 그레이 등 단색 슈트로 댄디한 분위기를 뽐냈다. 

# ‘분위기란 것이 폭발했다’ 놀이공원 데이트룩

▲ '그녀의 사생활' 김재욱-박민영 (사진=tvN)
▲ '그녀의 사생활' 김재욱-박민영 (사진=tvN)

김재욱과 박민영은 데이트룩에서 180도 다른 분위기를 연출해 눈길을 끌었다. 많은 시청자들을 ‘심쿵’하게 만들었던 놀이공원 데이트에서는 트렌치코트와 청바지를 이용해 편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커플룩을 완성했다. 특히 두 사람은 모두 베이지를 기본 컬러로 맞춘 트렌치코트를 착용했는데, 톤 차이를 줘 각각의 개성을 강조했다. 

# ‘편하지만 예뻐’ 홈 데이트룩

▲ '그녀의 사생활' 김재욱-박민영 (사진=tvN)
▲ '그녀의 사생활' 김재욱-박민영 (사진=tvN)

홈 데이트에서는 내추럴하면서도 사랑스러운 느낌을 살린 패션을 선보였다. 먼저 김재욱은 블루 컬러의 니트에 블랙 슬랙스를 착용했다. 오버핏 니트는 편안한 홈웨어 느낌을 연출했고, 김재욱은 소매를 편하게 걷어 올려 내추럴하게 스타일링했다.

이와 함께 박민영은 아이보리 컬러의 맨투맨에 화이트 팬츠를 매치했다. 특히 상, 하의 모두 오버핏 실루엣을 선택해 홈웨어 다운 편안한 분위기를 완성했다. 이때 옆 선에 네이비 스트랩이 더해진 팬츠를 선택해 스타일까지 챙겼다.

# 스타일리스트가 직접 밝힌 박민영♥김재욱 패션 TIP

▲ '그녀의 사생활' 김재욱-박민영 (사진=tvN)
▲ '그녀의 사생활' 김재욱-박민영 (사진=tvN)

김고은보미 실장(박민영 스타일리스트): 미리 대본을 보고 특별한 장면의 경우에는 상대 배우 스타일 팀과 의상을 미리 상의해요. 특히 키스신에서는 촬영에 편하게 팬츠를 착용했어요.

역할의 직업상 단조롭게 가는 것을 피하기 위해 파스텔 색상으로 계절감을 살렸고, 원색 계열 의상 때는 심플한 디자인을 착용해 전작과의 차별성을 두기 위해 노력했어요. 박민영 씨와 적극적으로 의견을 나누는 편이라 의견을 반영해 의상을 픽하기도 해요.

지상은 실장(김재욱 스타일리스트): 대본을 받으면 사전에 의견을 나눈 뒤 색상이 겹치거나 튀지 않도록 의상을 정하는 편이에요. 평소 김재욱 씨의 이미지인 섹시미를 최대한 방출하면서도 김재욱 씨의 숨겨진 매력을 보여주기 위해 다양한 스타일링을 시도했어요. 특히 예술가 느낌을 위해 여러 바지 핏과 과감한 컬러를 사용했어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