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키키2' 신현수 "이이경은 ‘와이키키’ 그 자체, 연기 폭 넓혀줬다"(인터뷰)
▲ '으라차차 와이키키2' 신현수 (사진=오치화 기자)
▲ '으라차차 와이키키2' 신현수 (사진=오치화 기자)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2'의 배우 신현수가 이이경에게 고마움을 표했다.

배우 신현수와 제니스뉴스가 17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JTBC 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2'(이하 와이키키2) 종영 인터뷰로 만났다.

'와이키키2'는 망할 위기에 처한 게스트하우스 와이키키에서 펼치는 청춘 드라마다. 극중 신현수는 게스트하우스 와이키키의 공동 CEO 겸 프로야구 2군 선수 국기봉 역을 맡아 열연했다.

이날 신현수는 이이경에 대해 “이게 ‘와이키키’구나 느끼게 해 준 사람”이라고 말했다. 이이경은 지난해 방송한 시즌1 출연자 중 유일하게 시즌2에 합류한 캐스트로, 와이키키의 공동 CEO 겸 생계형 단역 배우 이준기 역을 연기했다.

신현수는 “초반에 ‘열두밤’ 촬영이 겹쳐서 리딩을 많이 못 갔는데, 이경 형도 ‘붉은 달 푸른 해’ 때문에 많이 못 왔다. 그러다가 형이 연기하는 걸 처음 봤는데 ‘이게 와이키키구나’라고 느껴졌다. 정말 충격이었다. 형은 ‘와이키키’ 그 자체였다”고 밝혔다.

이어 “이경 형이 연기의 폭을 넓혀 줬다. 그걸 참고해서 기봉이를 연기하면서 코미디는 제대로 코미디처럼 했고, 사랑을 표현해야 하는 신에서는 사랑을 보여줬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신현수는 “그래서 ‘준기봉’(준기+기봉) 케미스트리가 더 좋았던 것 같다. 이경 형에게 항상 감사하고 있다”고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한편 ‘으라차차 와이키키2’는 지난 14일 마지막회 시청률 1.1%(닐슨코리아 기준)를 기록하며 종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