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검블유' 이다희 "걸크러시 넘치는 차현? 내면에 잠재된 캐릭터"
▲ 이다희 (사진=신창호 기자)
▲ 이다희 (사진=신창호 기자)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의 배우 이다희가 캐릭터와의 싱크로율에 대해 이야기했다. 

tvN 새 수목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이하 '검블유') 제작발표회가 29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서울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정지현 PD, 임수정, 장기용, 이다희, 전혜진이 참석했다. 

'검블유'는 트렌드를 이끄는 포털사이트, 그 안에서 당당하게 일하는 여성들과 그들의 마음을 흔드는 남성들의 리얼한 로맨스를 그리는 드라마다.

극중 이다희는 포털 업계 No.2 '바로'의 소셜 본부장 차현(이다희 분)을 연기했다. 도도한 비주얼과는 다르게 남성과 주짓수를 겨룰 정도로 운동 신경이 뛰어나며, 언제든 폭발할 준비가 돼 있는 캐릭터다.

이날 이다희는 작품 속 차현과 싱크로율에 대해 "'거리가 있다'고 생각했는데 아니었다. 차현의 모습이 내면에 잠재돼 있던 것 같다"며, "연기를 할 때 캐릭터와 가장 비슷한 부분을 찾아서 표현하려고 노력한다. 기존 제 모습을 생각하는 분들이 있어 거부감이 들 수 있을 거 같지만 감독님이 '완전 차현 같다'고 해주셨다"고 전했다. 

이에 정지현 PD는 "욕도 잘한다"고 말했고, 임수정은 "귀여운 욕이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다희는 전작인 tvN 드라마 '뷰티 인사이드'에서도 사랑에 서툰 캐릭터를 연기했다. 이다희는 "비슷한 캐릭터가 아니냐"는 물음에 "전작과 연상연하 커플, 말하는 게 직설적이라는 것은 비슷하다. 하지만 이번엔 돌아간다"며, "차현은 사랑에 서툰 인물이다. 과거에 연애를 실패했던 친구여서 표현에 서툰 거 같다. 다르게 표현하려고 하기보다는 캐릭터의 성격이 달라서, 자연스럽게 표현할 수 있는 것 같다"고 대답했다. 

한편 tvN 새 수목드라마 '검블유'는 오는 6월 5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