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비오뜨, 日 사무라이웍스와 프랜차이즈 계약 체결... 2020년까지 10개점 오픈할 것
▲ 라비오뜨, 日 사무라이웍스와 프랜차이즈 계약 체결... 2020년까지 10개점 오픈할 것 (사진=라비오뜨)
▲ 라비오뜨, 日 사무라이웍스와 프랜차이즈 계약 체결... 2020년까지 10개점 오픈할 것 (사진=라비오뜨)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브랜드 라비오뜨가 일본 사무라이웍스와 프랜차이즈 계약을 체결했다. 

브랜드 라비오뜨가 지난 27일 일본 사무라이웍스와 프랜차이즈 계약 체결식을 진행했다. 

라비오뜨는 차별화된 패키지로 일본 돈키호테와 같은 드럭스토어, 온라인을 통해 이미 일본 내 팬층을 보유하고 있다. 특히 포화 상태인 틴트와 립스틱 시장에서 와인병과 꽃송이라는 독특한 디자인으로 호평을 받고 있다.

사무라이웍스는 일본 내 LOFT, 도큐핸즈, 돈키호테 등 3000개 이상의 점포에 도매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월간 방문자 수 20만 명이 넘는 사이트도 함께 운영 중인 잡화 전문 기업이다. 

라비오뜨는 이번 계약을 통해 사무라이웍스의 오프라인 유통 인프라를 토대로 오는 7월 초 오사카 1호 단독 매장을 시작으로 11월에는 2호점을 오픈할 예정이다. 나아가 내년까지 10개점 오픈을 목표로 하고 있다. 

라비오뜨 마케팅 담당자는 “최근 일본에서 K-POP에 이은 K-뷰티 열풍이 다시 불면서 젊은 세대를 중심으로 한국 화장품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고 한다”며, “앞으로도 라비오뜨만의 독특하고 소장 가치 높은 소재와 패키지의 제품을 계속해서 선보일 예정이니 많은 기대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