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0MHz’, 아시아 판매국 6월 동시기 개봉 확정... 세계 관객들과 만난다
▲ ‘0.0MHz’, 아시아 판매국 6월 동시기 개봉 확정... 세계 관객들과 만난다 (사진=)
▲ ‘0.0MHz’, 아시아 판매국 6월 동시기 개봉 확정... 세계 관객들과 만난다 (사진=스마일이엔티)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영화 ‘0.0MHz'가 6월 아시아 관객들과 만난다.  

영화 ‘0.0MHz'가 판매가 결정된 아시아 국가 19개국에서 6월 개봉을 확정 지었다. 

‘0.0MHz’는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 작품이다. 초자연 미스터리 동아리 0.0MHz 멤버들이 귀신을 부르는 주파수를 증명하기 위해 우하리의 한 흉가를 찾은 후 벌어지는 기이한 현상을 다루는 공포영화다. 이례적으로 본편을 모두 선보인 후 해외 세일즈를 진행했으며, 바이어들로부터 대중성과 흥행성을 인정받았다. 

‘0.0MHz’는 먼저 아시아 국가에서 만날 수 있다. 오는 13일에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홍콩 & 마카오, 14일에는 대만, 베트남, 7월 24일 필리핀이 개봉한다. 태국과 북미 국가 등은 6월과 7월에 선보일 수 있도록 개봉을 준비 중이다. 

또한 ‘0.0MHz’는 배우 정은지, 이성열, 최윤영, 신주환, 정원창 등 젊은 배우들의 열연으로 눈길을 끈다. 특히 이번 영화로 처음으로 스크린 연기에 도전한 정은지는 캐릭터와 완벽한 싱크로율을 선보여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한편 영화 ‘0.0MHz’는 지난달 29일 개봉, 절찬 상영 중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