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롱 리브 더 킹’ 김래원 “최고의 현장, 강윤성 감독은 최고의 리더”
▲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 김래원, 원진아, 강윤성 감독 (사진=메가박스중앙 플러스엠)
▲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 김래원, 원진아, 강윤성 감독 (사진=메가박스중앙 플러스엠)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영화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의 배우 김래원이 강윤성 감독에 대한 신뢰를 드러냈다.

영화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이하 '롱 리브 더 킹')의 언론시사회가 4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메가박스 동대문점에서 진행됐다. 시사가 끝난 후 열린 기자간담회에는 배우 김래원, 진선규, 원진아, 최귀화가 참석했다.

‘롱 리브 더 킹’은 우연한 사건으로 일약 시민 영웅이 된 거대 조직 보스 장세출(김래원 분)이 국회의원 선거에 출마해 세상을 바꾸기 위해 펼치는 통쾌한 역전극이다.

극중 김래원은 목포 최대 조직 보스에서 영웅으로 거듭나 국회의원 선거에 출마하는 장세출 역을 맡아 열연했다.

이날 김래원은 강윤성 감독과 호흡에 대해 묻는 질문에“오늘 영화를 처음 봤다. 소속사 대표와 함께 봤는데 다들 ‘김래원의 연기 중 가장 좋았다’고 말했다”며, “그 이야기에 저는 ‘강윤성 감독의 작품’이라고 대답했다. 이걸로 설명이 된 것 같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어 “진아 씨, 선규 형님, 귀화 형님을 비롯해 다른 배우들까지 다 좋았던 현장이었다. 이 또한 강윤성 감독니 최고의 리더였기 때문에 만들어질 수 있었던 것 같다”고 극찬했다.

한편 ‘롱 리브 더 킹’은 오는 19일 개봉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