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롱 리브 더 킹’ 김래원 “‘해바라기’ 이후 인생 캐릭터? 늘 기대하고 있다"
▲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 김래원 (사진=메가박스중앙 플러스엠)
▲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 김래원 (사진=메가박스중앙 플러스엠)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영화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의 배우 김래원이 작품 참여 소감을 전했다.

영화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이하 ‘롱 리브 더 킹’)의 언론시사회가 4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메가박스 동대문점에서 진행됐다. 시사가 끝난 후 열린 기자간담회에는 배우 김래원, 진선규, 원진아, 최귀화가 참석했다.

‘롱 리브 더 킹’은 우연한 사건으로 일약 시민 영웅이 된 거대 조직 보스 장세출(김래원 분)이 국회의원 선거에 출마해 세상을 바꾸기 위해 펼치는 통쾌한 역전극이다.

극중 김래원은 목포 최대 조직 보스에서 영웅으로 거듭나 국회의원 선거에 출마하는 장세출 역을 맡아 열연했다. 이번 작품을 통해 김래원은 액션부터 코미디, 강렬한 카리스마까지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김래원은 “처음 영화가 기획될 당시 강윤성 감독님의 차기작이어서 기대가 됐다. 또 이미 유명한 웹툰이 원작이기 때문에 더 기대했다”며, “감독님이 먼저 제안을 주셔서 선택했다. 그리고 전라도 지역에서 낚시를 했을 때 시나리오를 받아서 더 마음에 와닿았던 것 같다”라고 작품 선택 이유를 밝혔다.

이날 김래원은 ’해바라기’에 이은 또 다른 인생작 탄생을 기대하는지 묻는 질문에 “늘 스스로에게 기대하고 열심히 하고 있다”며, “같이 열심히 준비했는데, 어떻게 봐주실지 예측을 못 하겠다. 관심 갖고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답했다. 

한편 ‘롱 리브 더 킹’은 오는 19일 개봉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