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뷰티] '여름엔 스포츠머리?' 최강창민부터 최우식까지 시원+청량 헤어스타일
▲ '여름엔 스포츠머리?' 최강창민부터 최우식까지 시원+청량 헤어스타일 (사진=신창호 기자)
▲ '여름엔 스포츠머리?' 최강창민부터 최우식까지 시원+청량 헤어스타일 (사진=신창호 기자)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더워지는 날씨 속에 조금 더 시원해 보이고, 멋스러운 헤어스타일에 시선이 간다. 이에 남성들 또한 헤어스타일 준비로 분주한 요즘이다. 

스타들의 선보인 스타일리시한 헤어스타일을 모아봤다. 홍종현부터 동방신기 최강창민, 최우식까지 짧은 기장, 퍼머 등 다양한 스타일에 응용할 수 있는 스타일을 지금 공개한다. 

# '시원 청량 포스', 홍종현

▲ (사진=신창호 기자)
▲ 홍종현 (사진=신창호 기자)

홍종현은 헤어를 깔끔하게 가르마 타 넘긴 포마드 스타일로 눈길을 끌었다. 특히 홍종현의 헤어 기장은 전체적으로 짧아 한층 시원해 보이는 분위기를 자아낸다. 흐트러짐 없는 헤어스타일로 훈훈한 이미지를 완성해보는 건 어떨까?

# '모두 넘기는 게 부담?', 동방신기 최강창민

▲ (사진=신창호 기자)
▲ 동방신기 최강창민 (사진=신창호 기자)

헤어를 모두 넘기는 게 부담이라면, 최강창민의 룩에 집중해보자. 최강창민은 한 쪽을 남겨 부담 없으면서도, 스타일리시한 포인트를 준 헤어스타일을 선보였다. 앞머리는 자연스럽게 내리는 것이 중요하다. 

# '상큼하게 퍼머 도전!', 최우식

▲ (사진=신창호 기자)
▲ 최우식 (사진=신창호 기자)

시원한 퍼머 스타일에 눈길이 가는 날, 앞머리를 살짝 넘겨보는 건 어떨까? 최우식은 답답해 보일 수 있는 퍼머 스타일의 앞머리를 오픈해 발랄한 이미지를 살렸다. 흐트러지는 머리가 고민일 땐, 왁스 등을 이용해 고정하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