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뷰티] ‘심장을 치고 달아났다’ NCT 재현부터 김명수까지, 멍뭉미 폭발 헤어 4
▲ [오늘뷰티] ‘심장을 치고 달아났다’ NCT 재현부터 김명수까지, 멍뭉미 폭발 헤어 4 (사진=제니스뉴스 DB)
▲ [오늘뷰티] ‘심장을 치고 달아났다’ NCT 재현부터 김명수까지, 멍뭉미 폭발 헤어 4 (사진=제니스뉴스 DB)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여심을 제대로 저격했다. 순수한 매력이 가득 묻어난 눈빛과 누나 팬들의 마음을 제대로 휘어잡은 비주얼, 그리고 쓰담쓰담을 유발하는 헤어스타일까지 ‘멍뭉미’ 가득한 남자 스타들을 한자리에 모았다.

김명수부터 NCT 재현, 안재현, 신현수까지 남자 스타들이 강아지 같은 귀여운 매력으로 여심을 사로 사로잡았다. 뭐든 잘 어울리지만 이번 헤어스타일은 정말 찰떡! 박제해줬으면 좋겠는 스타들의 멍뭉미 폭발 헤어스타일을 지금 만나보자.

▼ ‘하트로 여심 저격’ 김명수

▲ ‘하트로 여심 저격’ 김명수 (사진=제니스뉴스 DB)
▲ ‘하트로 여심 저격’ 김명수 (사진=제니스뉴스 DB)

첫 번째 주인공은 치근 KBC2 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에서 열연 중인 배우 겸 가수 김명수다. 연기면 연기, 노래면 노래, 비주얼이면 비주얼까지 못 하는 게 없는 ‘만능돌’ 김명수. 최근 제작발표회 현장에서 만난 김명수는 시크하면서도 사랑스러운 헤어스타일을 선보였다.

김명수가 연출한 7:3 가르마는 얼굴 라인을 드러내 비주얼이 더욱 빛날 수 있도록 만들었으며, 안쪽으로 말려 들어가는 C컬을 더해 부드러운 인상을 강조했다. 특히 정수리의 볼륨을 가득 살려 풍성해 보이는 효과를 준 것이 특징이다.

▼ ‘요정이세요?’ NCT 재현

▲ ‘요정이세요?’ NCT 재현 (사진=제니스뉴스 DB)
▲ ‘요정이세요?’ NCT 재현 (사진=제니스뉴스 DB)

두 번째 주인공은 인간 복숭아, NCT의 재현이다. 큰 키와 희고 투명한 피부, 세련된 비주얼을 갖춘 재현은 캐주얼부터 모던까지 어떤 콘셉트든 완벽 소화하는 인간 마네킹이다. 특히 재현은 최근 러블리한 매력이 폭발한 코럴 헤어스타일로 변신해 화제를 모았다.

자몽을 떠올리게 하는 코럴 컬러로 파격 변신한 재현은 부드러우면서 내추럴한 애즈펌으로 사랑스러운 느낌을 강조했다. 은은한 컬이 매력적인 애즈펌은 가르마의 경계가 불분명하면서 풍성한 볼륨이 특징이다. 재현은 6:4 가르마를 나눈 뒤 자연스러운 컬을 더해 훈훈한 헤어스타일을 완성했다.

▼ ‘명품 비주얼이란 이런 것’ 안재현

▲ ‘명품 비주얼이란 이런 것’ 안재현 (사진=제니스뉴스 DB)
▲ ‘명품 비주얼이란 이런 것’ 안재현 (사진=제니스뉴스 DB)

최근 tvN ‘강식당2’에서 남다른 요리 솜씨를 선보여 여성 팬들을 심쿵하게 만든 배우 안재현이 네 번째 주인공이다. 한 패션 브랜드의 행사에 모습을 드러낸 안재현은 화려한 연출을 피하고 차분하게 연출한 헤어스타일을 선보였다.

이날 안재현은 부분적으로 얇은 컬을 준 헤어스타일을 연출했다. 특히 길게 연출한 앞머리는 커팅 텍스처를 줘 가벼워 보이게 스타일링했으며, 짙은 블랙 컬러는 안재현의 피부를 더욱 하얗게 만들어 눈길을 끌었다.

▼ ‘대형견美 뿜뿜’ 신현수

▲ ‘대형견美 뿜뿜’ 신현수 (사진=제니스뉴스 DB)
▲ ‘대형견美 뿜뿜’ 신현수 (사진=제니스뉴스 DB)

마지막 주인공은 187cm의 큰 키와 어떤 옷이든 완벽하게 소화하는 탄탄한 보디라인, 훈훈한 미소를 가진 배우 신현수다. 최근 JTBC 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2’에서 국기봉 역으로 열연한 배우 신현수는 컬을 강조한 헤어스타일로 러블리한 매력을 뿜어냈다.

볼륨을 강조한 베이비펌에 도전한 신현수는 거의 풀린 듯 컬을 자연스럽게 연출해 부드러운 매력을 어필했다. 특히 긴 앞머리로 얼굴이 짧아 보이게 연출해 귀여운 이미지를 더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