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뉴뮤직, ‘프로듀스X101’ 연습생 사생활 보호 당부 “불편 겪고 있다”(공식입장)
▲ '프로듀스X101' 출연 브랜뉴뮤직 연습생 (사진=Mnet)
▲ '프로듀스X101' 출연 브랜뉴뮤직 연습생 (사진=Mnet)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브랜뉴뮤직이 ‘프로듀스X101’에 출연 중인 연습생의 사생팬으로 곤혹을 치르고 있다.

11일 브랜뉴뮤직은 공식 SNS를 통해 “먼저 Mnet '프로듀스X101'에 출연 중인 김시훈, 윤정환, 이은상, 홍성준 연습생을 응원해 주시는 팬 여러분들께 감사드리며, 브랜뉴뮤직 연습생들을 위해 팬 여러분들께 당부드릴 사항이 있어 안내린다”라면서 “최근 브랜뉴뮤직 사옥 앞, 숙소 등을 포함한 공식적인 스케줄 외 개인적인 스케줄에 찾아오시는 행위로 인해 당사 연습생들이 불편함을 겪고 있다”라고 밝혔다.

이어 브랜뉴뮤직은 “부디 연습생들의 안전과 사생활을 위해 개별적으로 찾아오는 행위는 금하여 주시기를 부탁드린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당사의 연습생들은 우편을 통해 받은 팬레터를 제외한 그 외 선물은 일체 받고 있지 않다.연습생들에게 직접 팬레터 및 선물 전달은 정중히 사양하며, 팬레터를 제외한 우편, 택배 등을 이용하여 보내주시는 선물 또한 반송 예정이오니 이점 많은 양해와 협조 부탁드리겠다”라고 강조했다.

끝으로 “브랜뉴뮤직 연습생을 응원해주시는 팬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보내주시는 응원에 보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는 모습 보여드리겠다. 앞으로도 브랜뉴뮤직 연습생들에게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