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랜드 부다개스트’ 측 “비아이 촬영분, 최대한 편집해 방송할 예정”(공식입장)
▲ 비아이 (사진=신창호 기자)
▲ 비아이 (사진=신창호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그랜드 부다개스트’ 측이 비아이의 방송 출연에 대한 입장을 전했따.

12일 JTBC2 예능 프로그램 ‘그랜드 부다개스트’ 측은 “비아이(B.I)와 관련해 이미 촬영한 부분은 최대한 편집할 예정이다. 1, 2회 재방송분 역시 편집할 예정이다”라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이날 디스패치는 과거 비아이가 마약을 구매, 투약하려는 정황이 담긴 대화 내용을 공개해 논란을 샀다.

이에 비아이는 자신의 SNS를 통해 “너무도 힘들고 괴로워 관심조차 갖지 말아야 할 것에 의지하고 싶었다. 하지만 그 또한 겁이 나고 두려워 하지도 못했다”라고 해명하며, 팀 아이콘(IKON)에서 탈퇴하기로 결정했다.

한편 비아이는 ‘그랜드 부다개스트’이 고정 진행자로 출연했으나, 향후 하차할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