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 "비아이, 아이콘 탈퇴-전속계약 해지 결정"(공식입장)
▲ YG "비아이, 아이콘 탈퇴-전속계약 해지 결정" (사진=제니스뉴스 DB)
▲ YG "비아이, 아이콘 탈퇴-전속계약 해지 결정" (사진=제니스뉴스 DB)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YG엔터테인먼트가 그룹 아이콘 비아이와 전속계약 해지를 결정했다.

아이콘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가 12일 오후 "김한빈(비아이)은 이번 일로 인한 파장에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고 있으며, 당사 역시 엄중히 받아들여 그의 팀 탈퇴와 전속 계약 해지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YG는 소속 아티스트에 대한 관리 책임을 절감하고 있다"며, 다시 한 번 심려 끼쳐 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사죄했다.

앞서 이날 디스패치는 비아이가 지난 2016년 4월 대마초와 LSD 등을 구매하려 한 정황을 포착한 대화 내용을 보도했다. 이에 비아이는 SNS를 통해 "한 때 너무도 힘들고 괴로워 관심조차 갖지 말아야 할 것에 의지하고 싶었던 것은 사실"이라며, "그 또한 겁이 나고 두려워 하지도 못했다"고 마약 투약 의혹을 부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