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SF9 주호 “부상으로 쉬는 동안, 팬들 향한 마음 담아 ‘에코’ 작업”
▲ SF9 주호 (사진=신창호 기자)
▲ SF9 주호 (사진=신창호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SF9 영빈과 주호가 수록곡 ‘에코’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17일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SF9의 일곱 번째 미니앨범 ‘RPM(Revolutions Per Minute)’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영빈은 “저번 활동에서 주호가 부상으로 활동을 함께하지 못했는데, 그 사이에 주호가 멤버와 팬들을 위해 쉬지 않고 꾸준히 작업했다. 그 결과 ‘에코’라는 좋은 곡이 나왔다. 수록곡 중에 가장 좋아한다. 주호에게 수고했다고 말해주고 싶다”라고 밝혔다.

주호가 작업한 ‘에코’는 중독성 있는 어쿠스틱 기타 리프와 강렬한 신스가 조화로운 퓨처 베이스 기반의 EDM 팝 장르다. 사랑하는 이에게 전하지 못했던 진심을 한층 짙어진 감성으로 풀어냈다.

주호는 “부상으로 잠시 활동을 쉬었고, 치료에 전념하느라 팬분들을 만나지 못했다. 쉬는 동안 생각을 해보니 팬분들께 잘 표현을 못했던 것 같아서, 팬분들께 진심을 고백하겠다는 마음을 곡에 담았다. 멤버들이 골고루 참여해서 작업했고, 덕분에 좋은 곡이 나온 것 같다”라고 말했다.

타이틀곡 'RPM'은 긴장감이 느껴지는 비트 위로 흘러가는 웅장한 사운드의 전개가 인상적인 곡이다. 심장이 뛰는 모습을 RPM에 비유한 가사가 돋보이며, 너를 향해 끝까지 달려가겠다는 애절함을 엿볼 수 있다.

한편 SF9는 17일 오후 6시 ‘RPM’을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