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SF9 인성 “’음악중심’ MC 찬희, 언변 많이 늘어 영어도 잘할 듯”
▲ SF9 인성 (사진=신창호 기자)
▲ SF9 인성 (사진=신창호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SF9이 해외 투어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17일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SF9의 일곱 번째 미니앨범 ‘RPM(Revolutions Per Minute)’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영빈은 “미국과 유럽 투어 중에, 통역해주시는 분이 계셨다. 통역해주신 분께서 인성이 영어를 잘해줘서 고맙다고 했었다. 인성 덕분에 팬분들과 많이 소통하면서 재밌는 시간을 보냈다”라고 밝혔다.

이에 인성은 “제가 영어를 그렇게 잘하는 것은 아니지만, 조금 더 노력해서 직접 소통하면 어떨까 싶었다. 저도 영어가 많이 늘어서 왔고, 좋은 경험이라 감사하게 생각했다”라고 반응했다.

이어 인성은 “‘프렌즈’라는 방송을 보면서 배우기도 했고, 최근에는 선배님들의 영어 인터뷰를 보면서 어떻게 말을 할지 보고 배우고 있다”라고 말했다.

“누가 또 영어를 배우면 잘할 것 같나?”라는 물음에 인성은 “제 생각에는 의외로 찬희 씨가 잘할 것 같다. 찬희 씨가 ‘음악중심’ MC를 하면서 언변이 많이 늘었기 때문에, 영어도 센스 있게 잘 하지 않을까 싶다”라고 답했다.

타이틀곡 'RPM'은 긴장감이 느껴지는 비트 위로 흘러가는 웅장한 사운드의 전개가 인상적인 곡이다. 심장이 뛰는 모습을 RPM에 비유한 가사가 돋보이며, 너를 향해 끝까지 달려가겠다는 애절함을 엿볼 수 있다.

한편 SF9는 17일 오후 6시 ‘RPM’을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