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더 짠내투어’ 한혜진 “박명수, 카메라 꺼지면 천사로 변한다”
▲ 한혜진 (사진=박소진 기자)
▲ 한혜진 (사진=박소진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더 짠내투어’ 규현과 한혜진이 박명수에 대한 애정을 표했다.

18일 서울 신도림 라마다호텔에서 tvN 예능프로그램 ‘더 짠내투어’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한혜진, 이용진, 규현, 안제민 PD가 참석했다.

이날 규현은 “명수 형이 툴툴거리지만 열심히 하고, 좋은 형이라는 걸 알고 있었다. 예능적인 면 때문에 저희를 구박하고 질타하긴 하지만, 의외로 맛있으면 맛있다고 솔직히 말한다”라면서 “보이지 않는 곳에서 위로도 많이 해주신다. 힘이 되는 말을 많이 해주셔서 감사했다. 물론 그 힘이 되는 말들을 방송으로 볼 수는 없을 거다. 카메라 앞에서는 잘 못하는 분이시다”라고 밝혔다.

또한 한혜진은 “그분은 카메라가 꺼졌을 때 천사로 변하더라. 왜 그런지 모르겠다. 나래에게 명수 오빠 이야기를 많이 들었는데 ‘너무 좋다’라고 했었다”면서 “명수 오빠가 지금 라디오 생방송 때문에 이 자리에 못 왔지만, 실시간으로 기사를 확인할 것 같다. 명수 오빠 사랑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더 짠내투어’는 설계자들이 직접 발로 뛰며 찾아낸, 여행책에도 안 나오는 정보들을 공유하는 청춘들을 위한 럭셔리 여행 프로그램으로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