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어스 건희 “’프듀X’, 국민프로듀서 입장으로 기대 중”(인터뷰)
▲ 원어스 건희 (사진=RBW)
▲ 원어스 건희 (사진=RBW)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원어스 건희가 ‘프로듀스X101’ 연습생을 응원했다.

제니스뉴스와 원어스(ONEUS)가 지난 19일 서울 여의도구 여의도동에 위치한 카페에서 만나 ‘레이즈 어스(RAISE US)’ 발매 기념 인터뷰를 진행했다.

앞서 Mnet ‘프로듀스101 시즌2’에 출연해 얼굴을 알린 건희는 현재 방영되고 있는 ‘프로듀스X101’ 출연자들에게 진심 어린 응원과 조언의 메시지를 전했다

건희는 “방송을 다 보지는 못했지만, 클립 영상들이 많아서 봤다. 제가 시즌2에 나갔던 사람이라, 자연스럽게 눈이 가더라. 같은 샵을 다니는 분들도 있고, 지인들도 있어서 응원하는 마음으로 보게 된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에는 ‘X제도’가 붙었더라. 더 힘들 것 같았다. 출연했던 사람으로서 얼마나 힘든지 알기 때문에, 다들 힘냈으면 하는 마음이다”라면서 “그리고 저도 나름 국민프로듀서로서 어떤 곡들이 나올지 기대된다”라고 덧붙였다.

“해줄 수 있는 조언이 있나?”라는 물음에 건희는 “너무 좋은 기회고, 열심히 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그게 전부가 아니니까 마음에 큰 상처를 받지 않았으면 좋겠다. 저도 최종 11인에 들지 못했지만, 지금 너무 행복하게 원어스로 활동하고 있다. 그게 인생의 다가 아니니까, 잘 되지 않는다고 해도 마음에 크게 담아두지 않았으면 한다”라고 답했다.

한편 원어스는 타이틀곡 ‘태양이 떨어진다’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