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처, 7월 10일 첫 번째 미니앨범 ‘아임 소 프리티’로 컴백
▲ 네이처 (사진=n.CH엔터테인먼트)
▲ 네이처 (사진=n.CH엔터테인먼트)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걸그룹 네이처가 첫 번째 미니앨범을 들고 컴백한다.

24일 소속사 n.CH엔터테인먼트는 “네이처(NATURE)가 오는 7월 10일 첫 번째 미니앨범 ‘아임 소 프리티(I’m So Pretty)’를 발매한다”고 밝혔다.

이번 앨범은 지난해 11월 발매한 두 번째 싱글 앨범 ‘썸&러브’ 이후 네이처가 약 8개월 만에 공개하는 신보로, 데뷔 후 처음으로 발표하는 첫 미니앨범이라는 점에서 더욱 관심을 모은다.

네이처는 최근 Mnet 단독 리얼리티 프로그램 ‘네이처의 내추럴 리얼리티-기분 좋게 해드릴게요’에서 첫 번째 미니앨범 발매 소식을 깜짝 발표했다. 타이틀곡 녹음을 시작으로, 안무 연습 등 본격적인 컴백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네이처의 모습이 그려져 눈길을 끌었다.

뿐만 아니라 리얼리티를 통해 특유의 넘치는 에너지와 꾸밈없이 자연스러운 매력, 그리고 계속 업그레이드 되는 비주얼을 뽐내며 팬들의 마음을 훔치고 있다.

이전 앨범 활동 당시 타이틀곡 ‘썸’과 후속곡 ‘꿈꿨어’로 다양한 매력 발산에 성공했던 네이처가 새 미니앨범 ‘아임 소 프리티’를 통해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네이처의 첫 번째 미니앨범 ‘아임 소 프리티’는 오는 7월 10일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베일을 벗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