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메피스토’ 나영 “첫 뮤지컬 도전, 선배들 보면서 관심 가지고 있었다”
▲ 구구단 나영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구구단 나영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메피스토’ 나영이 첫 뮤지컬에 나선 소감을 전했다.

27일 서울 강남구 신사동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뮤지컬 ‘메피스토’의 프레스콜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남우현(인피니트), 켄(빅스), 노태현(핫샷), 신성우, 문종원, 권민제(선우), 나영(구구단), 김수용, 최성원, 백주연, 황한나 등이 참석했다.

나영은 극에서 순수한 욕망을 지닌 인물 마르게타를 연기한다. 마르게타는 아버지에 대한 사랑과 존경심이 깊고, 사랑을 갈구하는 인물이다.

이날 나영은 “평소에 뮤지컬을 자세히는 몰랐지만, 선배들이 하는 뮤지컬을 접해와서 관심이 있었다. 좋은 기회로 이번에 뮤지컬을 하게 됐다”라고 떨리는 소감을 전했다.

이어 나영은 “아무래도 데뷔작이고, 많이 접해보지 못한 무대라 낯설기도 했다. 어려운 부분들도 많았는데, 선배들께서 정말 많이 도와주셨다”라고 말했다.

한편 ‘메피스토’는 독일 문학의 거장 괴테가 평생을 바쳐 완성한 것으로 알려진 소설 ‘파우스트’를 원작으로 해 각색한 뮤지컬로, 오는 7월 28일까지 공연이 펼쳐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