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레이브 “빅스타, 전속계약 만료로 활동 마무리”(공식입장)
▲ 빅스타 (사진=제니스뉴스 DB)
▲ 빅스타 (사진=제니스뉴스 DB)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그룹 빅스타가 해체한다.

1일 브레이브엔터테인먼트(이하 브레이브)는 “빅스타 멤버 필독, 성학, 주드가 7월 브레이브와의 전속계약이 만료된다”라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이어 “멤버들은 계약만료를 앞두고 향후 활동에 대해 계속해서 논의했였고, 심사숙고 끝에 계약 종료와 함께 7년간의 빅스타 활동을 공식적으로 마무리하기로 협의했다”라고 해체 소식을 알렸다.

더불어 “군 복무로 인해 계약 기간이 남아있는 멤버들은 향후 활동에 대해 논의 중에 있다”면서”당사는 현 소속사를 떠나게 된 필독, 성학, 주드에게 감사함을 표하며 앞으로의 길을 진심으로 응원하겠다”라고 전했다.

끝으로 “지난 7년간 빅스타에게 많은 사랑과 응원을 보내주신 국내외 팬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이후 새로운 시작을 앞둔 빅스타 멤버들에게 따뜻한 관심과 응원을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한편 빅스타는 지난 2012년 싱글 앨범 ‘빅스타(BIGSTART)’로 데뷔해 활동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