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J열매 “우창범, 합의 후 관계 영상 촬영”… 정준영에게 공유했을까?
▲ 우창범, BJ열매 (사진=SNS)
▲ 우창범, BJ열매 (사진=SNS)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BJ열매가 우창범과의 성관계 영상이 유출됐을 의혹을 제기했다.

지난 3일 BJ열매는 아프리카TV 방송을 통해 우창범과의 성관계 영상이 합의 하에 촬영된 사실을 알리며 “보고 지우겠다고 해서 찍었는데, 아직 그 친구 휴대폰에 영상이 있었다는 것에 놀랐고, 계속 가지고 있었다는 것이 무섭다”라고 말했다.

또한 우창범으로부터 피해를 입었다는 여성들로부터 받은 SNS 제보 메시지를 공개했다. 한 여성은 “영상 나도 찍혔었다. 대놓고 찍은 거 잡혀서 지우긴 했는데, 영상뿐만 아니라 실시간으로 화면 안 보이게 하고 소리만 중계한 적도 있다”라고 폭로했다.

하지만 앞선 예고와 달리 우창범이 ‘정준영 단톡방’에 영상을 유출했을 것이라는 주장에 대해서는 명확한 근거를 제시 하지 않고, 추측성 발언으로 애매한 입장을 취했다.

BJ열매는 “과거 술집에서 일할 때 정준영을 만났다. 이후 우창범에게 이 이야기를 했더니, 계속 저와 정준영을 의심하더라. 가게에서 정준영이 나를 찾는다고 연락했는데 내가 무시했던 상황도 있었다”라면서 “이후 우창범이 정준영과 친해졌다. 우창범이 정준영과 어울리고 그런 것을 보면 내 영상을 지우지 않았을 거라는 생각을 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한편 지난 2일부터 BJ열매와 전 남자친구인 우창범이 인터넷 방송에서 서로에 대해 폭로하며 논란이 끊이질 않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