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유노윤호vs성훈, 승패 떠난 꿀잼 운동회... 동시간대 시청률 1위
▲ '나 혼자 산다' 유노윤호vs성훈, 승패 떠난 꿀잼 운동회... 동시간대 시청률 1위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 '나 혼자 산다' 유노윤호vs성훈, 승패 떠난 꿀잼 운동회... 동시간대 시청률 1위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예능 '나 혼자 산다'가 6주년 기념 운동회를 마무리했다. 

지난 5일 방송된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서는 승부욕에 불타오른 무지개 회원들과 절친들의 운동회 2탄이 펼쳐졌다. 

‘나 혼자 산다’(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는 1부 10.3%, 2부 11.3%의 시청률로 동시간대 시청률 1위는 물론 금요일에 방송된 전 채널 모든 예능 프로그램 중 1위를 차지했다.

2049 시청률 또한 1부 6.7%(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 2부가 7.4%로 이날 방송된 전 채널 프로그램을 통틀어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먼저 살기 위한 서바이벌 피구로 변질된 '여왕 피구'에서 배구 선수 김연경이 활약해 게임을 승리로 이끌었다. 

이에 김연경의 공을 피하기 위한 유노윤호 팀의 고군분투가 눈길을 사로잡았다. 온몸을 비틀고 꺾는 몸 개그부터 무술을 연상시키는 낙법까지 다채로운 방법으로 공을 맞지 않기 위한 몸부림의 향연으로 재미를 선사했다. 

또한 무지개 회원들과 절친들의 명품 무대도 펼쳐졌다. 기안84는 가수 나얼의 '바람기억'을 원 키로 부르며, god와 동방신기를 백댄서로 쓰는 고군분투로 100점을 맞아 폭소케 했다. 

뿐만 아니라 박나래는 화사의 '멍청이'를 완벽 소화했다. 패션부터 춤, 표정까지 완벽하게 따라 해 원곡자인 화사도 감탄하게 만들었다.  

긴박한 이어달리기까지 마무리 후 무지개 회원들은 '나 혼자 산다'에 처음 출연한 박준형, 이연희, 혜리와 오랜만에 찾아온 김연경의 소감을 들었다. 

이어 무지개 회원들은 "다음 주"를 외치며 그 자리에서 바로 출연 섭외를 하는 완벽한 단합을 보여 마지막까지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MBC 예능 '나 혼자 산다'는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