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뷰티] '자연스러운 메이크업을 원한다면?' 톤 업 립 메이크업
▲ '자연스러운 메이크업을 원한다면?' 톤 업 립 메이크업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자연스러운 메이크업을 원한다면?' 톤 업 립 메이크업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립 메이크업은 전체적인 룩에 중요한 포인트가 된다. 때문에 레드 립, 핑크 립 등 화려한 컬러를 고집하는 이들도 적지 않다.

하지만 최근 여름 시즌을 맞이하며, 비비드한 립과 함께 떠오르는 컬러가 있다. 바로 '톤 업 립 컬러'다. 자연스러운 생기를 북돋아 많은 여성들에게 주목받고 있다. 이에 스타들의 립 컬러를 알아봤다. 강한나부터 구구단 미나, 한보름의 메이크업을 지금 만나보자.

▶ '단아한 손인사' 강한나

▲ (사진=)
▲ 강한나 (사진=오치화 기자)

강한나는 자신의 피부 톤과 어우러지는 베이스 표현과 피부보다 한 톤 높은 립 메이크업으로 눈길을 끌었다. 핑크 베이지 컬러의 립은 강한나의 단아한 매력을 배가시키기 충분했다. 베이스와 립 컬러 또한 부드러우면서도 광택이 나는 텍스처를 발라 조화로운 룩을 완성했다.  

▶ '나날이 리즈 경신 중' 구구단 미나

▲ (사진=)
▲ 구구단 미나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미나는 생기 넘치는 피부와 어울리는 오렌지 톤의 코럴 립 메이크업을 선택했다. 이와 함께 오렌지, 브라운 계열의 색조 컬러를 사용해 전반적인 분위기를 맞췄다. 입자가 굵은 글리터를 눈두덩과 애교 살에 얹어 더욱 통통 튀는 분위기를 살린 것도 주목할 만한 포인트다. 

▶ '살아 움직이는 인형?' 한보름

▲ 한보름 (사진=김희주 기자)
▲ 한보름 (사진=김희주 기자)

한보름은 하얀 피부 컬러에 맞춘 핑크 립 메이크업으로 눈부신 비주얼을 완성했다. 은은한 핑크 립은 이날 착용한 올 화이트룩과 어우러져 한층 도회적인 무드를 자아냈다. 이와 함께 과하지 않은 아이 메이크업으로 우아한 분위기까지 놓치지 않았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