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패션] 비주얼 천재들의 시크릿, 엑소-방탄소년단이 Pick한 액세서리
▲ [오늘패션] 비주얼 천재들의 시크릿, 엑소-방탄소년단이 Pick한 액세서리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오늘패션] 비주얼 천재들의 시크릿, 엑소-방탄소년단이 Pick한 액세서리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비교 불가다. 잘생김으로 여심 한 번쯤 뒤흔들어 본 스타들을 한자리에 모았다.

엑소 백현, 방탄소년단 뷔, 빅스 레오, 하성운까지 여성 팬들을 사로잡은 남자 아이돌들이 최근 액세서리와 사랑에 빠졌다. 특히 심플한 디자인부터 과감한 스타일까지 다양한 연출을 보여주고 있다. 자칫 과해 보일 수 있는 연출이지만 이들은 남다른 센스로 스타일리시하게 소화하고 있다. 남자 아이돌처럼 멋스러운 액세서리 스타일링에 도전해보고 싶다면 주목! 비주얼 천재들의 시크릿, 액세서리 연출 팁을 소개한다.

★ '얼굴부터 설렘' 엑소 백현

▲ 엑소 백현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엑소 백현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남자 아이돌이 가장 많이 즐기는 액세서리는 바로 반지다. 반지는 두께와 디테일, 소재 등에 따라 다양한 느낌을 연출할 수 있는 것이 특징. 최근에는 여름을 맞아 시원해 보이는 실버 링이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엑소 백현은 스퀘어 펜던트가 더해진 심플한 실버 반지를 선택했다. 손가락 한 마디의 절반을 덮는 두꺼운 디자인을 선택해 펑키한 포인트를 줬으며, 반지 외에 다른 액세서리는 배제해 깔끔하게 스타일링했다.

★ '우주 대표 꽃미남' 방탄소년단 뷔

▲ 방탄소년단 뷔 (사진=제니스뉴스 DB)
▲ 방탄소년단 뷔 (사진=제니스뉴스 DB)

화려한 주얼리 스타일링을 선보이며 이미 ‘주얼리돌’로 익숙한 방탄소년단 뷔. 그는 훈훈한 비주얼과 남다른 패션 센스로 어떤 주얼리든 완벽하게 소화해낸다.

이번 룩에서 방탄소년단 뷔는 화려한 디테일의 원석 반지를 여러 개 레이어드해 강렬한 포인트를 줬다. 특히 각각 두께가 다른 반지를 선택해 유니크한 센스를 드러냈으며 그린과 레드, 보색 컬러를 매치해 스타일리시하게 표현했다.

★ '마스크를 뚫고 나오는 미모' 빅스 레오

▲ 빅스 레오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빅스 레오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여성 패션의 끝이 가방이라면, 남성 패션은 시계로 완성된다. 클래식한 매력의 손목시계는 묵직하면서 우아한 분위기로 스타일링에 멋스러운 포인트를 준다. 특히 어떤 패션이든 시계 하나 더해주면 더욱 고급스러운 룩으로 변신한다.

빅스의 레오는 꾸미지 않은 듯한 내추럴한 헤어와 심플한 올 블랙룩을 연출했다. 여기에 투박하지만 미니멀한 디자인의 손목시계로 포인트를 줬다. 실버와 골드가 믹스 매치된 이 세계는 레오가 연출한 캐주얼룩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어줬다.

★ '구르미 하트에 내 마음이 사르르' 하성운

▲ 하성운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하성운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최근 남자 아이돌들의 주얼리 범위가 넓어지고 있다. 심플한 스터드형 귀고리를 즐겼던 과거와는 다르게, 길게 늘어지는 드롭형 귀고리를 즐기고 여러 개의 목걸이를 레이어드하는 등 더욱 과감한 스타일링을 연출하고 있다.

가수 하성운은 드롭형 귀고리와 체인 목걸이 레이어링으로 펑키한 룩을 완성했다. 특히 한쪽 귀에만 드롭 귀고리를 매치하는 등 언밸런스한 연출로 재미있는 포인트를 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