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패션] 훈남룩을 찾고 있다면? 여름 시즌 필수 '셔츠' 스타일 BEST 3
▲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훈남룩을 찾고 있다면? 여름 시즌 필수 '셔츠' 스타일 BEST 3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날씨가 더워진다고 해도, 셔츠의 유혹을 뿌리칠 수 있을까? 셔츠는 특유의 단정한 느낌과 훈훈한 분위기로 남성들이 자주 찾는 아이템 중 하나다. 특히 여름 시즌엔 햇빛 및 에어컨으로 추운 실내를 위해 착용하는 이들도 많다. 

이에 여름 시즌과 잘 어울리는 셔츠 스타일을 알아봤다. 엑소 첸부터 의진, 원팀 루빈이 선택한 스타일링을 낱낱이 파헤쳐 봤다. 모던하면서도 패셔너블한 셔츠에 매력에 빠질 시간이다. 

▶ 베이식한 매력에 빠져 봐! 화이트 셔츠

▲ (사진=)
▲ 엑소 첸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화이트와 블랙의 조합은 무난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룩을 연출할 수 있어 많은 이들이 찾는 스타일이다. 첸은 깔끔한 셔츠와 슬랙스의 조합으로 모던한 블랙&화이트 패션을 완성했다. 특히 포켓에 디테일, 소매 롤업 등으로 단조로운 룩에 포인트를 줬다. 

▶ 꾸러기 같은 남친룩? 스트라이프 셔츠 

▲ (사진=)
▲ 의진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청량한 여름 스타일에도 셔츠는 잘 맞아떨어진다. 의진은 민트 컬러가 감도는 스트라이프 셔츠와 데님 팬츠의 조합으로 훈훈한 남친룩을 자랑했다. 특히 하이 웨이스트로 연출함과 동시에 위의 단추 3~4개를 풀어 패션 센스가 돋보이는 멋스러운 룩을 연출했다. 

▶ 여름 분위기 뿜뿜! 패턴 셔츠

▲ (사진=)
▲ 원팀 루빈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강렬한 여름 분위기를 자아내고 싶다면, 에스닉한 패턴에 도전해보는 건 어떨까? 루빈은 페이즐리 패턴으로 이뤄진 레드 셔츠로 발랄하면서도 유니크한 이미지를 발산했다. 또한 오버사이즈의 셔츠의 단추를 가볍게 풀어 매혹적인 무드까지 놓치지 않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